바둑을 좋아하는 십대에게 전 바둑 기사가 한 말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59,36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123
바둑본다고 롤 못하는 것도 아니고
롤 하면서 바둑도 볼 수 있지

아니 지가 좋은 걸 본다는데
프로 기사가 저딴말을 하나?
1111
사회생활 가능? 진심 궁금함
1
프로기사니까 할수있는조언같은데
놑오라
롤 할수도있는거 알면서도 걱정되는맘에 할수있는말아님?
저런말한다고 롤안하고 바둑만하는것도 아닐테고
아니 프로기사가 저런말도 못함??
ㅅㅅㅅㅈ
롤보다 바둑이 더 재밌을수도 있는거 아닌가
롤을 무슨 사회생활에 필요한 골프처럼 말하는 저 프로기사의 마인드 자체도 꼰대같은데
자기가 좋아하는거 보면 그만이지
동생
병신
ㅅㅅㅅㅈ
ㅇㅇ
위에 둘이 욕을 먹는 이유는 문장만 보고 상황을 이해 못한, 즉 맥락을 못 읽어서 그런 것이다. 지나가던 아저씨가 한 말도 아니고 프로 기사가 한 말이다. 겉 핥기로만 알고 내뱉는 꼰대소리가 아니라 경험에서 나오는 조언이다. 친구 없다는 말을 단순히 왕따나 아싸의 이미지로 굳히지 말고 아무도 알아주지 못하는 고독한 싸움을 하는 프로의 인생을 생각해봐라.

한줄요약 : 남이 한 말이 무슨 뜻인지 생각은 하고 살자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5 07-30
250348 비행기 퍼스트 클래스 좌석 클라스 07-13
250347 형제의 우애.gif 댓글1 07-13
250346 일일 확진자 7만명 넘은 미국 근황 댓글2 07-13
250345 얼굴 크다고 외모 악플에 시달리는 여대생 댓글8 07-13
250344 거북이 식사를 보다 잠든 냥이 07-13
250343 일본인 교수가 말하는 일본 07-13
250342 자식이 찐따라면 강남 8학군에 보내야한다 07-13
250341 아이디어가 좋은 미니어처 댓글2 07-13
250340 군대 공감 만화(약후) 07-13
250339 일본 폰팔이가 말해주는 일본 댓글1 07-13
250338 중고장터에 라이젠을 내놓은 사람.jpg 07-13
250337 배달의민족 최악의 빌런 갱신 07-13
250336 여친 : 너 CD 갖고왔어? 댓글2 07-13
250335 마이바흐 뒤따라갈때 조심해야하는 이유 댓글2 07-13
250334 일가족을 살린 교통사고 댓글9 07-13
250333 친구 07-13
250332 손녀랑 영화 조커보는 할머니 댓글1 07-13
250331 19대 한정판 하이브리드 신형 람보르기니 댓글2 07-13
250330 버스기사들의 쉼터?? 07-13
250329 현재 한국인을 위협하는 암 07-13
250328 박원순 고소인 측 기자회견 상황. 댓글9 07-13
250327 한국에서 단 한명밖에 없는 컨텐츠를 가진 유튜버 07-13
250326 홍천강에서 홀로 쓰레기줍는 고사리손.jpg 댓글2 07-13
250325 서울에 건설 예정인 랜드마크들 07-13
250324 브라질에 있는 사막 석호 댓글1 0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