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오디션' 캐스팅 떴다...jpg

PD역 '류승범' 


"국장님....내가 요즘 좋은 시나리오가 떠올랐는데 말이야....한번 들어보실래요?"




조작으로 데뷔 성공시킨 사장 역 '정만식' 


"우리 PD님 여기서 이러지 마시고 어디 조용한데 가서 얘기 나누실까요? 제가 좋은데 알고 있는데.."

 


한국측 연예 기획사 대표 역 '노주현' 


"데뷔는 한국인이 더 많이 하는걸로 합시다."




일본측 연예 기획사 대표 역 '김홍파'


"그럼 활동은 일본에서 더 많이 하는걸로...."




뇌물 먹버당한 기획사 사장 역 '권해효' 


"아니 ㅆㅂ 지금 돈은 돈대로 쓰고 데뷔도 못시켰다 이 얘기야?"




데뷔 내정된 한국인 연습생 역 '박세영'


"그래 그렇게 계속 잘난척 해봐....그래봤자 결국 데뷔하는건 나니까"




순진한 일본인 연습생 역 '후지이 미나' 


"한국어 노래 춤 너무 어려워요... 집에 가고 싶어요...."



억울하게 탈락한 연습생 아버지 역 '성동일'


아니 씌부럴 우리 딸래미가 왜 데뷔를 못한다는거여~~~~ 



 

M방송국 국장 역 '이경영' 


"프로듀스라...재밌겠는데 한번 진행해봐"

Author

Lv.8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55,144 (8.3%)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미친
웃프다
전국민이 다아는 클리셰
아직도 우려먹는 한국영화 허접감독들 현실
부끄러운줄 알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