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용팝 엘린 반성과 자숙, 속죄하며 살겠다.jpg



뭉크뭉과의 문제는 저의 무책임으로 비롯되었고,
거짓해명으로 악화되었다.


이성적인 감정으로 호의를 베푼것을 인지하고 있었고 저 역시 이에 호응했다. 뭉크뭉에게 고백 받았을땐 방송이 잘되고 있었고 계속해서 방송을 하고 싶었기 때문에 뭉크뭉이 이성적인 감정이 있었단걸 몰랐다고 변명했다.



서윤과 우창범의 증언은 사실이다.



어제 뭉크뭉을 만나 좋은 감정으로 지내던 당시,
저의 큰 실수도 모른척 해주셨다는걸 알게 되었다.
저의 큰 허물까지 감싸준것도 모르고 이기적인 생각으로 상황을 악화시킨점 사죄드린다.
뭉크뭉에게 사죄를 드렸고 받아주셨다.
앞으로 서로에게 해를 입히지 않기로 했다.



김용호 기자가 말한 배우남친과 사귄시기는 2016년. bj활동하기전 헤어졌다. 이것은 거짓없는 사실이다.


피해를 입은 보겸과 저의 팬분들께 죄송.


반성과 자숙, 뭉크뭉님에게 속죄하는 마음으로 살겠다.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59,36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놑오라
뭉크도 해 안끼친다는데 니들이 날 짖밟으려한다면 깡패가 돨거야!!!  10억짜리 사과리액션....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개같네
아니 존내 1급 도 아니고 미친듯이 이쁜것도 아니고 저길 왜 빠져서 10억씩이나 쏘냐 ㅋㅋㅋ 병신같이 ㅋㅋ
그런 놈이 한둘이 아니다.
냐웅

블라인더 처리된 댓글입니다.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5 07-30
250348 비행기 퍼스트 클래스 좌석 클라스 07-13
250347 형제의 우애.gif 댓글1 07-13
250346 일일 확진자 7만명 넘은 미국 근황 댓글2 07-13
250345 얼굴 크다고 외모 악플에 시달리는 여대생 댓글8 07-13
250344 거북이 식사를 보다 잠든 냥이 07-13
250343 일본인 교수가 말하는 일본 07-13
250342 자식이 찐따라면 강남 8학군에 보내야한다 07-13
250341 아이디어가 좋은 미니어처 댓글2 07-13
250340 군대 공감 만화(약후) 07-13
250339 일본 폰팔이가 말해주는 일본 댓글1 07-13
250338 중고장터에 라이젠을 내놓은 사람.jpg 07-13
250337 배달의민족 최악의 빌런 갱신 07-13
250336 여친 : 너 CD 갖고왔어? 댓글2 07-13
250335 마이바흐 뒤따라갈때 조심해야하는 이유 댓글3 07-13
250334 일가족을 살린 교통사고 댓글9 07-13
250333 친구 07-13
250332 손녀랑 영화 조커보는 할머니 댓글1 07-13
250331 19대 한정판 하이브리드 신형 람보르기니 댓글2 07-13
250330 버스기사들의 쉼터?? 댓글1 07-13
250329 현재 한국인을 위협하는 암 07-13
250328 박원순 고소인 측 기자회견 상황. 댓글10 07-13
250327 한국에서 단 한명밖에 없는 컨텐츠를 가진 유튜버 07-13
250326 홍천강에서 홀로 쓰레기줍는 고사리손.jpg 댓글2 07-13
250325 서울에 건설 예정인 랜드마크들 07-13
250324 브라질에 있는 사막 석호 댓글1 0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