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구충제 항암에 대한 의견


1.사람이 먹는 구충제와 강아지들의 구충제는 큰 틀에서 보면 같은 계열의 약이다.

2.강아지 구충제는 사람에게 실험한 데이터가 없기 때문에 사람이 항암제로 쓰기위해 과량 복용을 했을 때\

어떤 부작용이 일어날지 모른다.

3.강아지 구충제의 부작용으로 인해 기존의 항암치료마저 미뤄야 할 위험이 있기 때문에

이에 대해 신중하게 생각해야 한다.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59,36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12131
얼마나 절박하면 그러겠어요 ㅠㅠ
저도 가족이 투병 중이셔서 ....
암환우 여러분들 꼭 힘내서 이겨내시길!!!
힘내세요!!
쪽바리척결
우리 아라년도 일년에 한두번 메기는데 그거 처막고나면 꼭 태극기집회 쳐나가서 발정난동부리던데..
언제나긍정
아라한테 쳐맞았냐? 자격지심 작작표출해
언제나긍정
등신같은 새끼 쪽팔린다 쪽팔려
1
음 대신에 아라가댓글달더니
아라대신에 얘가댓글다네?
세 닉이 동일인물인가ㅋㅋㅋㅋㅋㅋ 띠용!
아라
븅신 지같은 생각만해요
1
아 일베삼형제 호형호제 하는모습이 보기좋아요
아라
니나 쪽바리척결이랑 호형호제하고 잘지내봐~ 쟤 똥꼬충같더라 화이팅!
1아. 너도 쪽바리어쩌구랑 같이 정신병원가라
아라 약먹을시간이다
아라
미칀놈 모르면서 밑에 씨부려논놈 너지?ㅋㅋㅋㅋ으 무식 다 들통남 아저씨
아라
정신병자
지나간 건 좀 잊어 소심한 놈아
유치원 생보다 못한 놈 같으니
아라
전문가입장에서 우려하는건 맞지만 이미 훼까닥 한 환자의 의지는 막을수가 없다.
코르크마개
빙초산도 암처치한다며
사실 암 자체는 백혈구에 노출되면 금방 제거됨.
그런데 왜 제거하기 힘드냐... 암은 방어막을 가지고 있음.
그 방어막의 성분이 단백질임.. 생각해봐라. 단백질은 뭘로 없애냐?
태우는거 말고는 딱히 생각 안나지? 그래서 암이 100프로 완치가 잘 안되는거임.
바이러스마냥 전이도 잘되고 골때리는건데도 70프로 완치까지 온거는 경이로운 수준임.

그래서 암 치료도 암 자체를 없앤다기보단 암의 방어막을 뚫어주는걸 초점으로 치료를 한다. 물론 진행이 많이 된 암은 수술로 직접 제거하는데 70프로까지 올라 온거는 혈액암 치료법의 발견(염색시켜서 사람이 일일이 암세포를 제거하는 기술)과 외과수술의 발전이 크지.
아직도 전이되버리거나 외과적으로 손못대는 대장암,췌장암은 3기 넘어가면 사망율이 매우매우 높다.
근데 강아지 구충제로 제거하는 방법은 아마도 기생충을 제거하는 약이니까 암 자체를 큰 기생충으로 인식해서 공격해서 없애는듯 한데 여기서 구충제가 뭘 공격할지 모르니 독성이 있고 부작용도 크다는 식으로 말한거 같다.
사실 외국보다 우리나라의 약 허가 기준이 더 엄격한게 외국은 얻는게 크면 부작용이 아무리커도 그냥 허가해주는데 우리나라는 얻는게 커도 잃는게 많으면 허가를 안내준다.(좋은 예가 애더럴은 전세계에서 허용인데 우리나라는 불법임, 애더럴의 1/10효과를 내는 콘서타만 허가남)

결론은 우리나라는 진짜 완치불가판정아니면 암은 웬만하면 완치가능하니 예방용으로 먹는단 개소리 하지말고 돈 좀 들어도 건강검진 한번씩 받고 말기암 환자분들은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시도해도 나쁘지 않음.
이제 우리나라에서 가망없다고 말해주면 세계 어딜가도 치료가능한곳 없음.
특히 간 수술에 관해서는 우리나라가 가망없으면 정말 가망없는거임.
아라
비전문가가 아는척을 너무 길게해놔서 어딜 어떻게 손대야할지도 모르겠다...
지나가다
암은 원래부터 몸안에 계속 가지고 있는것이고~ 몸이 약해지면 발병하는거고.... 현대의술로는 완치란 없음...
초기때나(1~2기)절제술로 어느정도 대응이 가능하고~
병원에서 암완치 기준은 암걸리고 어떻게하던 5년만 살아있으면 암이 완치된걸로 봄... 하루 뒤에 다른 합병증이 와서 죽어도 암으로 죽은게 아님..
알겠음? 그냥 항암치료나 먹는 약은.. 암을 억제시키는 것밖에 없어~~
무슨 암이 다고쳐지는 줄아네?? 암걸리면 그때부터 정상생활 끝인줄 알아라~~ 유방암이나 임파선 암같은건 암이라고 얘기도 꺼내지 마라~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4 07-30
245073 강경 대응 트럼프에 맞서는 용감한 사람들 댓글1 00:33
245072 발리우드의 나라 댄스팀.gif 00:32
245071 약탈을 막기 위해 판자를 설치하는 미국 뉴욕의 쇼핑가 00:31
245070 강형욱피셜 개들이 유독 싫어하는 견종들 00:30
245069 스폰지밥으로 알아보는 학교폭력 00:29
245068 미군도 개빡치는 그곳 근황.jpg 00:28
245067 여장갤러리 근황 댓글2 00:26
245066 아프리카 부족의 공개 체벌 00:25
245065 관광객 다시 받는다는 그리스 근황 00:24
245064 호랑이와 더 가까운 고양이과 동물 00:23
245063 어머니의 마지막 요리 00:22
245062 등교개학 첫날, ‘기초생활 수급자니?’ 캐물은 학교 댓글1 00:18
245061 남자들이 열심히 사는 이유 댓글6 00:02
245060 방송중 청각 장애인팬을 만난 최민수.jpg 댓글1 06-04
245059 상점 약탈중인 백인들.gif 댓글4 06-04
245058 선동할거 다해놓고 선동한적 없다는 한분 + 사과글 06-04
245057 스톱모션 아티스트의 오버워치 리퍼 영상 제작과정 06-04
245056 한국식 메이크업 한 흑인 여성 .JPG 댓글1 06-04
245055 운전면허는 어떻게 땄을까 .GIF 댓글3 06-04
245054 대단한 컴퓨터 선정리 06-04
245053 아빠가 결벽증 환자 댓글1 06-04
245052 현대 야심작 신형 G80 근황 .JPG 06-04
245051 아깽이들.gif 06-04
245050 개콘의 말로는 참담했다 06-04
245049 침대 협탁 완벽한 설치법 0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