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구충제 항암에 대한 의견


1.사람이 먹는 구충제와 강아지들의 구충제는 큰 틀에서 보면 같은 계열의 약이다.

2.강아지 구충제는 사람에게 실험한 데이터가 없기 때문에 사람이 항암제로 쓰기위해 과량 복용을 했을 때\

어떤 부작용이 일어날지 모른다.

3.강아지 구충제의 부작용으로 인해 기존의 항암치료마저 미뤄야 할 위험이 있기 때문에

이에 대해 신중하게 생각해야 한다.



Author

Lv.85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97,664 (92.4%)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12131
얼마나 절박하면 그러겠어요 ㅠㅠ
저도 가족이 투병 중이셔서 ....
암환우 여러분들 꼭 힘내서 이겨내시길!!!
힘내세요!!
쪽바리척결
우리 아라년도 일년에 한두번 메기는데 그거 처막고나면 꼭 태극기집회 쳐나가서 발정난동부리던데..
아라한테 쳐맞았냐? 자격지심 작작표출해
언제나긍정
등신같은 새끼 쪽팔린다 쪽팔려
1
음 대신에 아라가댓글달더니
아라대신에 얘가댓글다네?
세 닉이 동일인물인가ㅋㅋㅋㅋㅋㅋ 띠용!
아라
븅신 지같은 생각만해요
1
아 일베삼형제 호형호제 하는모습이 보기좋아요
아라
니나 쪽바리척결이랑 호형호제하고 잘지내봐~ 쟤 똥꼬충같더라 화이팅!
1아. 너도 쪽바리어쩌구랑 같이 정신병원가라
아라 약먹을시간이다
아라
미칀놈 모르면서 밑에 씨부려논놈 너지?ㅋㅋㅋㅋ으 무식 다 들통남 아저씨
아라
정신병자
지나간 건 좀 잊어 소심한 놈아
유치원 생보다 못한 놈 같으니
아라
전문가입장에서 우려하는건 맞지만 이미 훼까닥 한 환자의 의지는 막을수가 없다.
코르크마개
빙초산도 암처치한다며
사실 암 자체는 백혈구에 노출되면 금방 제거됨.
그런데 왜 제거하기 힘드냐... 암은 방어막을 가지고 있음.
그 방어막의 성분이 단백질임.. 생각해봐라. 단백질은 뭘로 없애냐?
태우는거 말고는 딱히 생각 안나지? 그래서 암이 100프로 완치가 잘 안되는거임.
바이러스마냥 전이도 잘되고 골때리는건데도 70프로 완치까지 온거는 경이로운 수준임.

그래서 암 치료도 암 자체를 없앤다기보단 암의 방어막을 뚫어주는걸 초점으로 치료를 한다. 물론 진행이 많이 된 암은 수술로 직접 제거하는데 70프로까지 올라 온거는 혈액암 치료법의 발견(염색시켜서 사람이 일일이 암세포를 제거하는 기술)과 외과수술의 발전이 크지.
아직도 전이되버리거나 외과적으로 손못대는 대장암,췌장암은 3기 넘어가면 사망율이 매우매우 높다.
근데 강아지 구충제로 제거하는 방법은 아마도 기생충을 제거하는 약이니까 암 자체를 큰 기생충으로 인식해서 공격해서 없애는듯 한데 여기서 구충제가 뭘 공격할지 모르니 독성이 있고 부작용도 크다는 식으로 말한거 같다.
사실 외국보다 우리나라의 약 허가 기준이 더 엄격한게 외국은 얻는게 크면 부작용이 아무리커도 그냥 허가해주는데 우리나라는 얻는게 커도 잃는게 많으면 허가를 안내준다.(좋은 예가 애더럴은 전세계에서 허용인데 우리나라는 불법임, 애더럴의 1/10효과를 내는 콘서타만 허가남)

결론은 우리나라는 진짜 완치불가판정아니면 암은 웬만하면 완치가능하니 예방용으로 먹는단 개소리 하지말고 돈 좀 들어도 건강검진 한번씩 받고 말기암 환자분들은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시도해도 나쁘지 않음.
이제 우리나라에서 가망없다고 말해주면 세계 어딜가도 치료가능한곳 없음.
특히 간 수술에 관해서는 우리나라가 가망없으면 정말 가망없는거임.
아라
비전문가가 아는척을 너무 길게해놔서 어딜 어떻게 손대야할지도 모르겠다...
암은 원래부터 몸안에 계속 가지고 있는것이고~ 몸이 약해지면 발병하는거고.... 현대의술로는 완치란 없음...
초기때나(1~2기)절제술로 어느정도 대응이 가능하고~
병원에서 암완치 기준은 암걸리고 어떻게하던 5년만 살아있으면 암이 완치된걸로 봄... 하루 뒤에 다른 합병증이 와서 죽어도 암으로 죽은게 아님..
알겠음? 그냥 항암치료나 먹는 약은.. 암을 억제시키는 것밖에 없어~~
무슨 암이 다고쳐지는 줄아네?? 암걸리면 그때부터 정상생활 끝인줄 알아라~~ 유방암이나 임파선 암같은건 암이라고 얘기도 꺼내지 마라~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221590 일본 여행카페의 쪽바리들 댓글2 10-15
221589 우주에서 바라본 태풍 10-15
221588 목숨 건 드립 10-15
221587 족발먹는 남매 10-15
221586 설리의 선처 댓글3 10-15
221585 압박스타킹의 효과 댓글3 10-15
221584 드레이븐좌 명언모음.jpg 10-15
221583 지리산 반달곰 근황.jpg 댓글1 10-15
221582 대머리 아님 댓글3 10-15
221581 부당한 차별에 빡친 댕댕이 댓글2 10-15
221580 군대에서 가혹행위 신고를 제대로 못하는 이유 댓글5 10-15
221579 냐옹이에 대한 상식.jpg 10-15
221578 가장 남자다운 색깔! 10-15
221577 한국형발사체 7톤급 액체엔진 인증모델 500초 연소시험 성공 10-15
221576 '남성 혐오증 여학생' 남학생에게 흉기 휘둘러 댓글1 10-15
221575 건물주의 갑질에 눈물짓는 입주민 10-15
221574 맥도날드에 간 금손 10-15
221573 설리가 사람한테 가장 상처를 크게 받았을 때 댓글3 10-15
221572 파 프롬 홈 이후 재평가 받는 닥터 스트레인지.jpg 10-15
221571 체코 농인 소녀의 한글사랑 10-15
221570 선배님 못 치겠어요. 10-15
221569 한국과 일본이 새로 책임 전가중인 것 댓글1 10-15
221568 박진감 넘치는 저예산 특수효과 10-15
221567 니 여친 쩐다 야! 10-15
221566 최자 인스타 테러범의 정체.jpg 댓글6 1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