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책 “타짜”를 영화 “타짜1”로 각색한 시나리오 작가

영화 연출부 막내로 일하며 본인 전세 사기 경험과 서점에서 읽은 보험 사기극 책을 바탕으로 시나리오 집필




 

작가 데뷔작 및 감독 데뷔작

 

손익 분기 150만 - 최종 관객 212만

 

입봉작 성공하고 차기작 고민하는데 영화 제작사에서 만화책 한권 주면서 영화로 만들자는 제안을 받음

 

여러번 돌려봤지만 각색 자신이 없어서 2번 거절

 

하지만 제작사에서 포기 안 하고 삼고초려 끝에 결국 수락 

 

원작자에게 만화와 다른 캐릭터 각색을 허락받고 두번째 시나리오 집필 시작

 

 


 

두번째 시나리오 및 두번째 감독

 

손익 분기 데뷔작 묻고 따블로 300만 - 최종 관객 684만

 

아내랑 술 마시면서 고전 소설 얘기 나누다 전우치전이 나와서 바로 시나리오 집필

 

 


 

세번째 시나리오&감독작

 

손익 분기 450만 - 최종 관객 613만

 

전우치 찍으면서 성인극에 갈증이 생겼는데 마침 홍콩 영화제 놀러갔다가 홍콩 배경으로 영화 만들고 싶어서 바로 시나리오 작업

 

 


 

네번째 시나리오&감독작

 

손익 분기 500만 - 최종 관객 1298만

 

도둑들2 만들어야 하나 고민하다가 10년 전 계획했던 경성 배경 30년대 시대극 시나리오 집필을 결심



 

다섯번째 시나리오&감독작

 

손익 분기 700만 - 최종 관객 1270만

 

 

 

영화 감독 & 시나리오 작가 최동훈 

Author

Lv.98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044,264 (78.7%)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저거 다 봤는데 내 최애영화들이 다 저양반 손에서 나왔네 ㅋㅋㅋ.

타짜는 심심할때 한번씩 또 봄
룰루
어릴때 영화도 뭣도 모를때 테레비에서 범죄의 재구성 엄청 재밌게 봤던 기억이 나네 ㅋㅋ
나중에 타짜 감독이라는거 알고 뭔가 오오 역시! 이랬는데
타짜는 원작도 잼있음.
고니가 화란에게 같이 살자고 할때 "사랑도 어짜피 구라야" 이건 아직도 뇌리에 각인되서 잊혀지지가 않음
저건
레전드네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4 07-30
234133 미국인 쉐프가 추천하는 한국 전통주.jpg 19:27
234132 공평한 대륙식 돌림판.gif 19:21
234131 생수통 옮기는여자 도와주는 남자 18:44
234130 김부선, "봉준호 감독님, 차기작에 저 어때요?" 러브콜 18:41
234129 노예를 구하는 좆소 댓글2 18:38
234128 게임개발자들이 보고 놀란게임.gif 18:32
234127 강용석의 변명에 끝장 보자는 디스패치 댓글1 18:29
234126 코로나 30번 확진자 근황.jpg 18:26
234125 윤정수와 어머니.jpg 댓글1 18:23
234124 유치원 급식 근황 18:20
234123 구해줘 홈즈 방송 사고 18:18
234122 수많은 식량 속에서 아사한 과학자들 18:15
234121 남자들이 환장하는 반지 케이스.gif 18:12
234120 내 남자친구의 애를 가졌다는 여자.jpg 댓글2 18:09
234119 영화 정직한 후보 댓글 댓글1 18:03
234118 오염된짱깨 통제불능 18:01
234117 24년만에 군인 아들의 순직을 알게 된 유가족 18:00
234116 레인보우식스 시즈 한국인 캐릭터 17:57
234115 연출의 중요성 - 살인의 추억 17:56
234114 F-117 조립과 도색 17:55
234113 허경영의 실체 댓글1 17:53
234112 여경이 함부로 주먹을 쓰는 만화.jpg 17:51
234111 강호동의 인생맛집을 알고 싶은 맛있는녀석들 17:50
234110 곰이 어렸을 때 돌봐주던 남자.gif 17:49
234109 PC 소수자 조까라는 숙대 17: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