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비킴이 4년간 연예계 활동을 쉬었던이유 (기내 난동 사건)

d40a853fbf75e79ccd911ea1ab83e753.jpg

 

1. 바비킴이 샌프란시스코행 비지니스 티켓 구입함

참고로 바비킴은 미국 시민권자임, 여권상 이름은 Kim Robert Do Kyun임 근데 하필 그 샌프란시스코 비행기안에 Robert Kim이라는 승객이 있었던거임

2. 공항측에서 바비킴 표를 발권하는데 직원의 실수로 Robert Kim의 이코노미 표를 줘버림
(비즈니스 표값을 줬는데 항공사측 실수로 이코노미석에 앉아서 가게된것)

3. 뭔가 이상한걸 느낀 바비킴이 예약을 한 소속사 직원에 확인 전화함. 당연히 직원은 비지니스석 예약이 맞다고 함

바비킴 다시 항공사 카운터에 요청. 카운터는 Robert Kim 이코노미석 예약 맞는데요?함


4. 바비킴이 Robert Kim의 비행기표를 들고 출국 심사 마침 (타인의 탑승권으로 출국심사 통과됨ㄷㄷ 항공사 보안에 구멍이 뚫린거)


5. 원래 주인 Robert Kim이 공항에 나타남. 항공사 이제서야표가 잘못 발권됐다는걸 알고 탑승 대기 중인 바비킴을 카운터로 부름


6. 바비킴 카운터 갔는데 카운터 직원 또다시 Robert Kim의 이코노미 티켓을 줌

바비킴 항의함. 항공사 직원은 이코노미가 맞다고 함.

이 과정서 비행기 출발이 지연됨

기내 방송으로 "한 탑승객의 항의로 출발이 20분 지연됩니다"라고 방송함

바비킴, 자기 때문에 다른 승객 피해 줄까봐 "일단 탈테니까 좌석 옮겨 주세요"하고 탑승

승객들, 제일 늦게 탑승한 바비킴을 "출발 지연시킨 진상 승객"이라 생각 함


7. 바비킴이 앉아야 할 비지니스석이 한자리 비니, 승무원이 다른 여자 승객을 비지니스로 옮겨 줌

바비킴 이 장면 목격하고 자신도 자리 이동해 달라 요구했으나 승무원이 거절. 이때부터 바비킴 분노 폭발


결국 바비킴은

기내 난동으로 FBI 수사 받고,

국내서 재판 받고,

방송 하차하고,

강제로 4년의 휴식기를 가짐



정작 사과했어야 할 항공사는 

나중에 "바비킴이 원한다면 보상을 할 용의가 있음" 시전ㅋㅋ

 

Author

Lv.86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02,904 (21.6%)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놑오라
대한항공
ㅇㅇㅇ
기내난동은 중죄야
뺨다구 때린다고 칼로 쑤시면 그게 정당화 되는건 아니잖아?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221867 한 편의점의 수칙.jpg 15:57
221866 서프라이즈사상 소름끼치는 반전.jpg 15:54
221865 뉴질랜드 장어 크기 15:51
221864 선배한테 복사 좀 해달라는 막내.jpg 15:48
221863 남미 마약퇴치가 어려운 이유 15:45
221862 옆집 미용실 여자와 만난 썰.jpg 댓글1 15:42
221861 빅토리아가 웨이보에 쓴 글.jpg 15:39
221860 해외여행 갔을때 한번도 시비 걸린적 없다는 배우.jpg 15:36
221859 눈치못챘쥐? 15:33
221858 웹툰의 아버지라 불리는 김풍.jpg 15:30
221857 제작진한테 성질내지 말라고 한 프듀x 연습생 그 후 방송 분량 15:27
221856 아시아나항공의 이벤트 클라스 15:26
221855 홍콩 성폭력 증언 여대생 인터뷰 15:25
221854 국가대표를 20년 넘게 하고 있는 카누 선수의 운동량 15:21
221853 인터넷 꿀팁 직접 해본사람 리뷰 댓글1 10:17
221852 크리스탈 3일 내내 설리 빈소 지켰는데 "왜 추모글 안 올리냐?" 악플 좀 그만.JPG 댓글5 10:14
221851 영화 기생충 미국 옥외 광고판 10:11
221850 음악 앨범 커버에서 여성들을 삭제한 이란 10:08
221849 잠자리 날개 구조의 비밀 10:05
221848 사람 대하는 직업이 힘든이유..jpg 댓글3 10:02
221847 악플 금지하는 `설리법` 발의한다 출범식 12월 초 댓글5 09:59
221846 흥미로운 남자 지갑 서열 댓글10 09:56
221845 코스튬플레이 수준.jpg 댓글1 09:53
221844 유승준 父 "아들 테러범도 아닌데 17년간 한국 못 가" 눈물 댓글11 09:50
221843 유니클로 韓 매출 반등하자..日 네티즌 "어설픈 불매 운동 최후" 조롱 .jpg 댓글4 09: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