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영철 사건 비하인드 스토리

당시 유영철이 체포된 뒤 경찰에서는 프로파일링의 승리라고 자화자찬을 벌였으나 실제로 유영철을 붙잡은 건 보도방 업주들이었다. 특정번호로 걸려온 전화를 받고 나간 여인들이 잇달아 돌아오지 않자, 몇몇 보도방 업주들이 회담을 했고 전화번호를 요주의로 분류하고 그 결과 유영철을 유인해 붙잡았다. 유영철은 꼬리가 밟힐 걸 우려해 한 번 이용했던 업소 전화번호는 다시 이용하지 않았지만, 그 각기 다른 전화번호들이 최종적으론 한 업소로 수렴된다는 걸 몰랐다는 것이다.


그 때 경찰은 업주들의 요청에 따라 한 명을 딸려 보냈는데 그 때문에 자신들(경찰)이 체포했다고 광고하면서 자화자찬하고 (관계자들을 승진시켰다가 사실이 밝혀지자 중징계를 받았다. 그리고 보도방 업주들은 반년 후 모조리 다 구속되고 처벌된다). 이것이 영화 추격자의 모티브가 되었다고 한다.



인터뷰 발췌


<앵커>

유영철을 처음 붙잡은 것은 경찰이 아니라 경찰에 제보한 전화방 업주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유영철 검거를 놓고 공적 다툼까지 한 사실도 드러났습니다. 김정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15일 새벽 4시쯤 서울 노고산동. 경찰에 결정적인 제보를 한 전화방 업주 일행은 몸싸움까지 벌이며 유영철을 붙잡았습니다. 그렇지만 당시 근처에 있던 마포경찰서 김모 경장과 서울경찰청 기동수사대 양모 경장은 업주 일행이 유영철을 다 붙잡은 뒤에야 달려와 수갑 채우기에만 바빴습니다.

[/ : 파출소 직원은 (오른손)에 수갑을 채우고, 양모 경장은 (왼손)에 수갑을 채워 수갑 두개를 채웠어요. 그러면서 파출소 직원이 자기가 잡았다는 거에요. ]

붙잡힌 유영철은 새벽 4시 반쯤 근처 지구대로 옮겨졌고, 이 곳에서 두 경찰관 사이에 다툼이 벌어졌습니다.

[/ : 상황실장도 술 가득 먹고 와서 인계를 해주니 못해주니, 자기네가 조사를 하니 마니.. 거기서만 1시간 가까이 싸웠어요. 파출소 직원들하고 기수대 직원들하고. ] 상황은 계급이 더 높은 기동 수사대장이 나타나 유영철의 신병을 데려가는 것으로 일단락 됐습니다.

[/마포경찰서 서강지구대 경찰관 : 이야기는 다 끝났어요. 같이 한 거다. 어느 한쪽 공이 아니다라고. 맨 처음엔 자기네가 다 했다고 했는데 그게 안 되지, 사람이 경우가 있는 거지.] 제보자가 붙잡은 유영철, 자신들이 붙잡지도 못한 채 경찰은 공적 다툼에만 혈안이 돼 있었고, 그마저 공적 나눠먹기로 마무리되고 말았습니다.

출처 : SBS 뉴스


2. 경찰, 제보자에게 포상금 포상금 절반만 줘

경찰이 연쇄살인마 유영철 검거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 제보자에게 애초 내걸었던 신고포상금 5000만원의 절반만 지급했다. 경찰은 이달 중순 보도방 업주 노모씨 등 유씨 검거에 도움을 준 시민 다섯명에게 500만원씩 2500만원만 줬다.

경찰 관계자는 "5000만원은 포상금의 최고액을 명시한 것뿐"이라며 "지급액은 심의위원회에서 제보 비중을 따져 결정했다"고 말했다. 또 "제보자들의 직업이 보도방 업주나 직원이라는 점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었다"며 "따져 보면 범법자인 이들에게 많은 상금을 주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고 덧붙였다. 노씨 등은 지난달 15일 "전화방 여성들이 한 손님의 전화를 받고 나가면 사라진다"고 경찰에 제보한 뒤 유씨가 전화방 여성을 만나기로 한 현장에 직접 나가 검거를 도왔다.

임미진 기자



1.유영철을 잡은건 보도방 업주들이고 경찰이 아니었음

결국 보도방 업주들 유영철 구속후 언론이 잠잠해질때 보도방 업주들 모조리 구속


2.유영철이 살해한 피해자 어머니가 유영철한데 다가가려고 할때 경찰이 피해자 어머니를 발로차는 사건(충격적)




https://namu.wiki/w/���영철



추천추천




Author

Lv.86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02,704 (20.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ㅇㅇㅇㅇㅇ
개한민국 짭새들은 아직도 여전히 저러고 있다
으어
씹새끼
번호 제목 날짜
221675 방탄소년단 콘서트 가려고 열심히 뛰는 육상 유망주.JPGIF 댓글1 10-16
221674 콜라 뚜껑이 열린 채로 배달이 왔어요 댓글5 10-16
221673 택배 사기녀 댓글4 10-16
221672 악플러가 페미 맞냐는 물음에 강은비가 한 말 10-16
221671 배변으로 섬을 만드는 물고기가 있다? 댓글1 10-16
221670 중국인이 뽑은 가장 여행하기 안전한 국가.jpg 댓글5 10-16
221669 김구라 "방송 출연료는 마약".JPG 댓글1 10-16
221668 졸렬자드 최신근황.jpg 10-16
221667 343kg 황새치 바베큐 10-16
221666 위법행위 한 줄 알고 눈물 터진 스트리머 댓글1 10-16
221665 설리 추모제 공식 계정 등장.jpg 댓글2 10-16
221664 이상한 공감능력 댓글10 10-16
221663 다이어트용 VR 게임.gif 10-16
221662 오디션 조작에 당당한 MBC. JPG 댓글1 10-16
221661 우울증에 빠진 사람에게 하면 안되는 금지어 6가지.jpg 댓글4 10-16
221660 추신수 분노.jpg 댓글3 10-16
221659 메르세데스 벤츠가 차범근에게 선물한 자동차 댓글2 10-16
221658 무게 속였다고 욕먹은 배달삼겹.jpg 댓글4 10-16
221657 민트초코로 간 보는 오리온 댓글2 10-16
221656 특이하게 누워있는 아기 댓글5 10-16
221655 다리가 짧은 멍멍이 댓글1 10-16
221654 주류의 영어식 표현 댓글2 10-16
221653 일본만화드립치는 중국집운영하는 한국인사장 10-16
221652 동물 수명 댓글1 10-16
221651 이번 일본 태풍 후 잡힌 물고기 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