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대와 공군사관학교의 여성 뽑는 비율이 적다는 한 방청객녀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50,90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쿠니다
아 진짜 저런년들은 지 시집못간다고
개소리씨부리고
에라이 세상개판되라 이지랄하는듯
1
차이를 차별이라고 우기기시작하면 답이없다
존나게 쳐맞아봐야되는데 세상이 좋아져서..
놑오라
욕하지마 저여자가 존나 불쌍한거야...멍청하고 안쓰럽게보이는데 난??
사람 관상 간단히 보는 방법은 눈빛이랑 얼굴의 살집 생김새다.
얼굴에서 빛이나고 눈빛이 살아있고 얼굴이 둥글둥글하며 살집이 약간 붙어 있는 사람은 복이 있고 눈빛이 동태눈처럼 죽어있고 얼굴을 흑빛이며 얼굴의 살집은 해골마냥 움푹들어가있으면 복이 없고 남을 갉아먹으면서 산다.
입은 커야 돈이 많이 들어가고 콧구멍은 작아야 돈이 안빠져나간다.

이정도만 알아둬도 관상을 대충 볼 수 있다.
그리고 눈이 지나치게 튀어나오거나 지나치게 움푹들어간 사람은 주위에 있으면 해가 되는 사람이다.

근데 요즘 말세라는게 저렇게 생긴 사람들이 사회운동가랍시고 많이들 활동하더라. 국회의원중에서도 눈이 튀어나오고 입은 쭉내밀어져있고 얼굴은 흑빛에 삼각형 얼굴한 인간들이 많더라.
나라가 망해가는 징조지.

잘나가는 미국은 주걱턱에 남자다움 혹은 육덕스러운 글래머가 유행이고 우리는 v라인이랍시고 턱깍고 비상식적인 절식으로 해골이 되는것을 강요했었다.
요즘은 다행히 바뀌고 있지만 예전엔 망조가 드는 전조현상으로 관상이 안좋은 사람이 미남,미녀형으로 유행하고 성형도 많이함
1
그저 갓아인...
저 여자는 그냥 인생이 불쌍한거같다
번호 제목 날짜
244347 코로나 속 학교 급식 - 국물없는 간편식 05-29
244346 얘들아 너희가 들어본 신박한 욕 있어?.jpg 댓글4 05-29
244345 소방서에 배달된 과자...은혜 갚은 준이 .JPG 05-29
244344 소변 마스터 강아지 05-29
244343 태안 밀입국이 가능했던 이유 05-29
244342 찢어지게 가난했던 서울대 신입생 .JPG 05-29
244341 소방서 공익의 깨달음 댓글1 05-29
244340 이번 대응도 발빠르게! 05-29
244339 김원장 페북 .JPG 댓글1 05-29
244338 새줍하면 안되는 이유(스압).jpg 05-29
244337 집사야 재미 있구나 댓글1 05-29
244336 비슷한 노래가 지겹다는 평에 대한 김태원의 대답 댓글2 05-29
244335 식민지 근대화론을 원천 차단하는 프랑스의 인성 .JPG 댓글3 05-29
244334 핵반과 오뚜기밥 근황 댓글1 05-29
244333 남자들은 왜 이럼? 댓글4 05-29
244332 김수용식 근황토크.jpg 05-29
244331 유인우주선 계기판의 변화 댓글1 05-29
244330 인셉션에 미친 동생 댓글1 05-29
244329 쿠팡 물류센터 터뜨린 인천 학원강사 빌런 05-29
244328 남편에게 속옷 보여주며 의무방어전 신호 보내는 아내 이효리 05-29
244327 아무리 무기력해도 지켜야 할 일상의 루틴 댓글1 05-29
244326 할리우드 영화의 지역별 영상 처리.jpg 05-29
244325 신기한 자동차 구경하러 온 영국 꼬마들 05-29
244324 주차왕 모음 05-29
244323 클럽 폭행살인 태권도 체대생 3명 12년 구형 댓글1 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