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때 日여행 안 간다" 패키지 관광객 70% 급감

  모두투어 "5일 이후 신규 예약자 3,000명"
"日여행 보이콧에 평소보다 최대 70% 줄어"
에어부산 등 항공사는 日노선 중단·감편 나서
홈쇼핑 업계도 여행상품 취소 및 대체 편성
한 네티즌이 일본여행 보이콧,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을 독려하며 만든 이미지.
휴가철을 맞아 이달 초 인천국제공항의 출국장 면세점을 찾은 여행객들이 물건을 고르고 있다. 여름휴가 성수기 시즌이 본격적으로 시작됐음에도 불구하고 일본의 경제 보복 조치가 이어지면서 일본 여행을 취소하는 국내 관광객들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면세점
[서울경제]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 대한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조치가 이어지면서 여행사별로 방일 관광객이 최대 70%까지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제품에 대한 불매 운동과 더불어 ‘일본 여행 자제령’이 확산하면서 관광업계가 실질적인 타격을 입고 있는 셈이다.

모두투어의 한 관계자는 15일 “일본의 보복조치가 본격화한 5일부터 약 열흘 동안 일본 여행 상품을 구매한 신규 예약자가 3,000명 수준에 머물렀다”며 “이는 평소보다 적게는 50%, 많게는 70%까지 줄어든 수치”라고 전했다. 하나투어 관계자도 “8~14일 신규 예약자가 약 4,000명으로 예년과 비교하면 50% 이상 줄었다”고 말했다.

패키지 관광 취소와는 별개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개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 SNS )에도 ‘여름휴가 행선지를 동남아로 변경했다’ ‘일제 불매 운동을 지지하며 여행을 취소한다’와 같은 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TV 탤런트 출신으로 MBC 인기 예능 ‘나 혼자 산다’의 고정 진행자로 주가를 높이고 있는 배우 이시언은 최근 일본 여행 사진을 올렸다가 네티즌들의 쏟아지는 비난에 관련 게시물을 삭제하는 해프닝이 벌어지기도 했다.

국민들 사이에서 ‘일본 여행 보이콧’ 움직임이 확산하면서 항공사들의 노선 조정과 여행 상품 중단도 이어지고 있다. 에어부산은 최근 ‘대구~오사카’ 노선을 감편하고 ‘대구~도쿄’ 노선은 아예 운항을 중단하기로 했다. AM 투어는 지난 13일부터 50석짜리 ‘코리아익스프레스에어 전세기’를 이용한 일본 시마네현 여행상품 판매를 잠정 중단했다. 한 여행사 관계자는 “최근 몇 년 동안 방일 여행 취소의 원인은 모두 지진과 같은 자연재해였다”며 “특정 지역에만 해당하는 자연재해와 달리 최근 ‘여행 자제령’은 일본 전 지역이 대상이라 업계에 실질적인 타격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홈쇼핑 업계도 부랴부랴 상품 편성 조정에 나서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이달 계획된 홋카이도와 규슈·오사카 등 일본 여행상품 편성을 모두 취소했다. GS 홈쇼핑도 지난 5일 이후 일본 오사카 여행상품 편성을 취소하고 미용 상품 방송으로 대체했다.

일본정부관광국( JNTO )에 따르면 지난 5월 방일 한국인 관광객은 약 60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8% 감소했다. 올해 1~5월 방일 여행객 역시 약 325만명으로 전년보다 4.7% 줄었다. 이처럼 방일 관광객 숫자가 하락세를 나타내는 가운데 ‘일본 여행 보이콧’이 장기화할 경우 연간 방일 한국인 수가 지난 2011년 이후 8년 만에 역(逆)성장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나윤석기자 nagija @ sedaily.com

◇‘일본 여행 보이콧’에 따른 관광업계 타격 사례

△모두투어 등 대형 여행사 신규 예약자 최대 70% 급감

△에어부산 등 저비용항공사 도쿄·오사카 노선 감편 및 중단

AM 투어, 전세기 이용 일본 시네마현 상품 판매 잠정 중단

△홈쇼핑업계, 일본 여행상품 취소 및 대체 편성

*자료=각 업계 취합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84 (68.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오옷
3000명은 본국으로 돌아가는 왜인이냐?
곤니찌와
3천명의 일본인이 귀국하는 것이라 믿고 싶습니다.
ㅋㅋㅋ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277&aid=000450218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인터파크에 8월달 꽉 차있고 9월3일까진 자리도 없던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강가딘
네 당신도 자기나라로 돌아가시구요
ㅇ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항공사에서 미리 선점해두고 판매하는거 모르는 호구신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본토방문은 할일없으니 그냥 본토로 돌아가세요~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214876 가까운 해외 휴양지 BEST6.jpg 12:34
214875 바늘 삼킨 고양이 12:31
214874 남매 인증서 발급 jpgif 12:27
214873 카스 대 아사히, 길거리 블라인드 테스트.jpg 댓글1 12:25
214872 트와이스 좀 지워주세요.jpg 12:22
214871 라면 판매 순위.jpg 12:16
214870 [日] 고고학자들도 속아 넘어간 희대의 사기극 12:10
214869 성상품화 vs 욕구해소 대안…’리얼돌’ 논란 [기사] 12:07
214868 친한 여사친에게 고백.jpg 댓글3 12:03
214867 망가를 찾아달랬더니 명작을 그려줌.manhwa 12:00
214866 태극기 제대로 그리기 11:57
214865 집사 나갔..ㄴ? 11:54
214864 노량진 4천원짜리 도시락 퀄리티. 11:51
214863 문화예술스포츠계에서 한국에 대한 일본의 3대 열폭 발작버튼 11:48
214862 일본의 방사성 오염수 방류를 막을 방법 댓글1 11:46
214861 종교적 신념으로 예비군 불참 .jpg 11:40
214860 일본이 신신당부하면서 부탁했다고 함 .jpg 11:37
214859 엄청나게 가난했던 정우성의 어린시절.jpg 11:33
214858 학원가는 꼬맹이를 보고 기겁한 외국인 반응 댓글1 11:30
214857 부산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에서 욱일전범기 인증샷 남긴 토착왜구.jpg 11:27
214856 연봉 50억 마트 심부름꾼 11:23
214855 복면가왕 시청률 40% 땡겨쓰는 방법 댓글1 11:20
214854 방탄소년단 멤버가 튀김을 안 먹는 이유 11:17
214853 일본인도 알고있는 일본의 모습.jpg 11:15
214852 KBS 베짱이 PD 후쿠시마 취재후기.jpg 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