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일희 SBS 논설위원 "의병이 나라 구했냐" 비하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혹 오해해서, 혹은 편향적으로 쓰여진 기사였을까 싶어 이하 브리핑 전문 찾아봄. 
보고도 믿기지가 않아서.
판단은 보시는 분들의 몫으로.


sbs 7월 15일자 해당 멘트 링크로 올림




■ 용감한 토크쇼 '직설'

- 진행 : 원일희
- 출연 : 홍현익 세종연구소 외교전략연구실장, 문성묵 한국국가전략연구원 통일전략센터장, 봉영식 연세대 통일연구원 전문연구위원

[원일희 / 앵커 : 1910년 국채보상운동, 1997년 IMF 금 모으기 운동 기억하자. 이순신 장군은 단 12척의 배로 나라를 구했다. 의병 일으킬 사안이다. 동학 농민운동 때 죽창가 불렀다. 대통령, 민정수석, 안보차장, 여당의원, 같은 맥락의 발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청와대와 여당의 방향이 엿보입니다. 싸움, 필요하다면 해야죠. 그러나 전쟁은 이길 전쟁만 해야 합니다. 질 싸움에 끌려들어가는거, 재앙입니다. 강제징용 판결이 문제의 본질과 핵심, 의병으로 해결되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백년 전 구한말을 복기하며 당시 해법 운운하는 것도 이해가 안되지만, 그때 그 방법으로 나라를 구하긴 했습니까? 오판에 또 오판, 지는 싸움에 끌려들어 가 나라 어떻게 됐습니까?

친일청산 동의합니다. 그러나 강제징용 판결에서 비롯된 한일 외교 갈등과 경제보복 후폭풍, 이건 친일청산과는 별개의 문제로 분리하는 게 정치하는 사람들의 역할이라 믿습니다. 아베, 저도 밉지만 반일감정 자극, 해법 아니라는 생각 바뀌지를 않습니다. 직설 마칩니다. 시청해주셔서 고맙습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이 정도 되면 욕도 안나옵니다.


그나저나 이번 왜란 관련해서 좋은 건
쓰레기들을 분리수거 할 수 있다는 점이네요.



확실히 기억하고 구별합시다.












Author

Lv.86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02,704 (20.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ㅇㅇ
이미 저쪽에서 분리안하고 우리 때리기 시작했는데 우리는 분리해서 보자네 ㅋㅋㅋ 장난하나.
지랄도풍년
의병이 나라를 구해내진 못했는데

나라 말아쳐먹은건 소위말하는 저딴 지식인 정치인이엿지

의병들이 있었기에 시기를 늦추고 전세계에 우리의 의지를 알렸다

이 =×"<@>×*#>#같으니라고
봄비
주댕이만 나발 나발.
1
지랄하네
ㄷㄷ
저 아재 은근 사이다인줄 알았더니 대놓고 사이다네 ㅋㅋㅋ
ooo
저게 토착왜구라는거냐?
마파람
SBS는 언론이 아니라 예능 채널 아니던가!
개돼지
대통령이란 사람이 나라를 편가르고 갈등을 조장함이 끝이없구나
낮은단계의연방제국가
공산주의사상가 문프
OO
사실을 직시해야 해답이 나오는데 의병이니 이순신이니 기적같은 결과만 바라는 게 더 나쁜 놈 아니냐? 적어도 이순신은 지는 전투는 임금의 명령이라도 거절했다. 불매운동이 일본이 주는 타격에 몇백분의 일도 안되는데 일본과 싸워 다 죽자고? 쩝쩝이가 똥치워야지 왜 국민보고 죽으래?
강가딘
이순신장군은 지는 전투라서 임금의 명령을 거절한것이 아니라
 수군이 이미 가세가 기울었고 더이상은 스스로 전투에서 이길수없다고
판단하고 원균의 군에 가세하기를 명하였으나 거부하고
 마지막까지 모두가 패한다고 하는 수군과 함께 끝끼지 싸워서
 나라를 구한것이요
당신들처럼 현실을 직시하라는 수많은 주변의
 패배주의에 찌든 자들과 자신의 안위를 위해 백성을 포기하는
 양반들과같이 도망가고 숨은것이 아니라 계란으로 바위를
 치는 행동이 될 지언정 끝까지 백성과 함께 싸우기를 원했고
싸웠기에 위대한 승리를 했던것이요
 당신같은 사람은 이순신장군을 입에올릴 자격도 없을 뿐더러
 이순신 장군앞에서 당신같이 싸워보지도 않고 질것이 뻔하니
 도망치자는 말을 했다면 장검에 목이 붙어 있지 못했을 것이요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221853 인터넷 꿀팁 직접 해본사람 리뷰 10:17
221852 크리스탈 3일 내내 설리 빈소 지켰는데 "왜 추모글 안 올리냐?" 악플 좀 그만.JPG 댓글5 10:14
221851 영화 기생충 미국 옥외 광고판 10:11
221850 음악 앨범 커버에서 여성들을 삭제한 이란 10:08
221849 잠자리 날개 구조의 비밀 10:05
221848 사람 대하는 직업이 힘든이유..jpg 댓글3 10:02
221847 악플 금지하는 `설리법` 발의한다 출범식 12월 초 댓글4 09:59
221846 흥미로운 남자 지갑 서열 댓글5 09:56
221845 코스튬플레이 수준.jpg 댓글1 09:53
221844 유승준 父 "아들 테러범도 아닌데 17년간 한국 못 가" 눈물 댓글9 09:50
221843 유니클로 韓 매출 반등하자..日 네티즌 "어설픈 불매 운동 최후" 조롱 .jpg 댓글3 09:44
221842 물고기 먹이주는 오리 09:41
221841 유니클로 살리려 발악하는 일뽕 09:38
221840 싫은 티를 내도 계속 말거는 여자 있으면 어떡하냐 댓글1 09:35
221839 애기가 밤마다 울어서 CCTV를 설치한 부모.jpg 댓글1 09:32
221838 까마귀가 자기 몸을 소독하는 방법 09:29
221837 요즘 대학생들 연애하는 법.jpg 09:26
221836 전과 16범 여자에게 성추행범으로 몰린 아버지.jpg 댓글3 09:23
221835 군대 세대차이 공감짤.......gif 댓글1 09:14
221834 집에 부엉이가 들어왔다 09:11
221833 알바생들이 뽑은 엉터리 존댓말.jpg 댓글3 09:08
221832 클라이밍 고인물.gif 09:05
221831 강남 결혼식에 사회자로 초대 받은 승리 씨 .jpg 댓글2 09:02
221830 의견이 분분한 케이크 논란jpg 댓글2 08:59
221829 고속도로에서 사람을 쳤습니다 08: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