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찔한' 위기의 순간…주저 없이 구조 나선 시민·여고생



'아찔한' 위기의 순간…주저 없이 구조 나선 시민·여고생

https://youtu.be/FDeDE9d1TCQ


[앵커]


다른 사람을 구하기 위해 몸을 사리지 않은 시민들 이야기가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한 시민 2명은 고속도로에서 사고로 불이난 차량에 뛰어들어 의식을 잃은 운전자를 구해냈고, 

부산에서는 여고생들이 차바퀴에 다리가 낀 남성을 보고는 마을버스에서 내려 가장 먼저 달려갔습니다.


정영재 기자입니다.


[기자]


승용차가 휘청하며 화물차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습니다.


차에서는 연기가 피어오릅니다.


빨간 승용차가 앞에 멈춰서더니 한 남성이 내려 사고가 난 차로 달려갑니다.


이어 또 다른 남성도 갓길에 차를 세우고 뭔가를 꺼내 뛰어갑니다.


[손형권/구조 시민 : 차에 있는 이 캠핑용 팩이 있어서 들고 와서 급하게 유리를 깬 거죠.]


차 밑에서 빨간 불꽃이 치솟자 이들은 황급히 운전자를 밖으로 빼냅니다.


이내 차량 전체가 화염에 휩싸입니다.


운전자를 구한 남성은 손형권 씨와 이수찬 씨로, 서로 모르는 사이었습니다.


본인들도 크게 다칠 수 있었던 아찔한 상황이었지만 몸을 사리지 않았습니다.


[이수찬/구조 시민 : 몸이 먼저 움직였던 거 같아요. 생각하고 판단하고 내가 위험하니까 이런 걸 떠나서…]


뒤로 밀리는 차를 막던 한 남성이 바퀴에 다리가 끼어 넘어집니다.


지나던 버스가 멈춰서고 여고생들이 뛰어나옵니다.


가방과 휴대폰도 내팽개칩니다.


차량을 뒤에서 밀기 시작하자 다른 시민들이 모여듭니다.


이들의 도움으로 남성은 무사히 구조되었습니다.


http://news.jtbc.joins.com/article/article.aspx?news_id=NB11848887&pDate=20190712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84 (68.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210433 지구상에 존재하는 외계행성 댓글1 22:39
210432 유기견, 길고양이들에겐 천국이라는 터키 22:36
210431 돌하르방 비누 사용 후기.jpg 22:33
210430 악플의 밤 오마이걸 승희 악플 수위.jpg 22:31
210429 흔한 과외쌤 스펙 22:30
210428 PC충의 아일랜드인 혐오 댓글1 22:27
210427 중국의 고속버스.. 댓글1 22:24
210426 이제 1년남은 10년의 약속 22:22
210425 손자병법 22:21
210424 한번쯤 다들 겪어본상황.. 22:18
210423 심폐소생술을 해야하는 이유 22:14
210422 곡성을 찬양하면 안되는 이유.jpg 22:12
210421 인터넷에서 난리났던 치매 가짜뉴스 유포자 정체 22:11
210420 한국인이 일본여행 많이가는 까닭 댓글2 15:51
210419 한국 고기배에서 요즘 외국인만 쓰는 이유.jpg 댓글5 15:48
210418 기무라타쿠야 딸 근황 댓글1 15:45
210417 이번엔 맞췄거든 개생키들아~~-기상청- 15:42
210416 농구게임의 달인 15:39
210415 태풍 다나스 현재 상황 댓글1 15:37
210414 수요일을 휴일로 하는 주4일제의 장점.jpg 15:34
210413 태풍 다나스, 소멸아닌 실종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파만파로 댓글4 15:31
210412 정우성 인스타 15:28
210411 일본에서도 한국제품 불매운동 시작 조짐...jpg 댓글6 15:25
210410 중국 역대 최대 규모 싼샤댐 근황.jpg 댓글1 15:22
210409 호사카 유지 교수가 쓴 글.. 댓글4 1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