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려움 없는 평범한 삶 원해” 美 1조7000억원 복권 당첨자 기부 의사

개월 이상 정체를 드러내지 않아 온갖 소문과 추측을 낳게 했던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 당첨자가 "당첨금을 여러 자선단체에 기부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처음으로 소감을 전했다.

1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타임스, CBS 뉴스 등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15억 달러(약 1조7000억 원)의 상금이 걸린 메가밀리언스 복권에 당첨된 이후 한동안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당첨자가 이날 변호인을 통해 당첨금을 기부할 자선단체 목록을 발표했다. 복권 당첨 4개월 여 만에 소식을 전한 것이다.

제이슨 컬랜드 변호사는 "당첨자가 여성이며, 사우스캐롤라이나 주민"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당첨 주인공은 복권 판매지인 사우스캐롤라이나 주법에 따라 신원이 공개되지 않았었다.

역대 최고액의 당첨자가 수령 기한(4월19일)을 한달 여 앞두고도 정체를 드러내지 않자 미국에서는 경찰의 추적을 피해 도주 중이라거나 당첨번호를 보고 너무 놀라 돌연사했을 것이라는 등의 온갖 추측이 난무했다.

변호인에 따르면, 이 여성은 드라이브를 즐기던 중 '잭팟'이라고 붙어있는 한 편의점 광고판을 보고는 차를 세워 복권을 구매했다. 이후 추첨 다음날 아침 결과를 보고는 깜짝 놀라 한참 동안 방방 뛰었다고 한다.

이 여성은 당첨금을 일시불 현찰로 받는 '캐시 옵션'을 선택해 8억7800만 달러(약 9990억 원)를 수령했다. 이는 한 사람이 받은 액수로는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이다.

다만 이 여성은 "두려움 없는 평범한 삶을 살고 싶다"며 당첨금을 심슨빌 아트센터를 비롯해 사우스캐롤라이나 컬럼비아 로널드 맥도널드 자선하우스, 앨라배마 토네이도 피해자 돕기 적십자 기금, 허리케인 플로런스 피해자 구호 기금, 사우스캐롤라이나 유방암 환자 자선기금 등 여러 단체에 기부할 것이라고 변호인을 통해 전했다. 정확한 기부 액수는 알려지지 않았다.

당첨자는 "나는 이런 행운이 엄청난 사회적 책임을 지니고 있음을 알고 있다"며 기부를 통해 주변과 행운을 나누겠다고 밝혔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64 (68%)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두려워도 당첨만 한번 되봣으면 좋겠다 ㅋ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5 07-30
197088 이케아 추천템 5가지.jpg 00:30
197087 측정안되는 딜량 00:28
197086 군대 밥..여초 반응.. 00:27
197085 백종원도 해본 백종원게임 00:24
197084 내부 밀고자를 찾는 방법 00:21
197083 또 외계인 고문한 미국.jpg 00:16
197082 술 마시는 로봇 manwha(스압) 댓글1 00:13
197081 저희 그룹 새 멤버 모집합니다.. 00:09
197080 코스트코가 기자들을 대하는 방식 ,,, 00:07
197079 에이즈 전도사.jpg 댓글4 03-19
197078 'MBC 뉴스데스크' 빅뱅 탑, 수상한 휴가 포착 "진단서 無 병가 03-19
197077 중학생이 길에서 생리대를 빌려본다면? 댓글2 03-19
197076 경찰 근황 03-19
197075 터키인이 느낀 한국의 청결함 .jpg 댓글1 03-19
197074 mbc 뉴스데스크 오프닝 사과.jpg 03-19
197073 청춘시대, 단 한번도 스스로를 사랑하지 않았노라 (스압) 댓글2 03-19
197072 소련 교수 "한국은 미사일 1방짜리다".jpg 03-19
197071 결국 눈물 쏟은 지효 03-19
197070 일본에서 난리난 22살 여자와 12살 남자의 애정행각.jpg 댓글1 03-19
197069 지나가는 여자가 커피사달라해서 댓글1 03-19
197068 역사상 가장 오래된 배송후기.jpg 03-19
197067 아인슈타인의 아시아 평가.jpg 03-19
197066 연에인 실물느낌 댓글3 03-19
197065 페미니즘은 정신병.jpg 03-19
197064 페미니즘 뚜까패는 여성 유투버(글이 길다) 댓글3 0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