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조무사 실습생이 유서를 남기고 투신

238048471_7ayq0YOM_Clipboard01.png


병원에서 실습 중이던 20대 간호조무사 실습생이 유서를 남기고 투신해 숨졌다.

12일 익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4시31분께 익산시 한 아파트 9층에서 A씨(28·여)가 투신했다.

마침 인근을 지나던 주민이 A씨를 발견해 119에 신고했지만, 구급대가 도착했을 때는 이미 숨을 거둔 상태였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간호학원을 수료하고 간호조무사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 익산의 한 병원에서 실습 중이었다.

그는 "병원에서 동료에게 괴롭힘을 당했다"는 내용의 유서를 작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유서와 유족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64 (68%)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ㅋㅋㅋ
학생한테 뭐라고 할 어른이 아니다
응허
그냥 때려쳐버리지. 죽으면 부모님이 너무 불쌍하잖아
1
죽은 당사자가  제일 불쌍해야되는거 아닌가...
응허
그거야 말할 것도 없지. 근데 결국 남는 건 부모잖음. 죽으면 본인은 그걸로 끝인걸.
글쎄요
죽고 싶은 감정이 생기면..

너무 괴로워서 가장 친한 친구나 가족조차 눈에 안들어옴

학교, 직장, 군대에서 힘들어서 자살하거나 자살시도하려는 사람들이

매번 부모 생각하나? 본인이 너무 힘든데다가

그 다음자체가 없다고 생각하는데...

부모나 가족, 친구가 없는 경우엔?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5 07-30
197404 두리안 먹는 아기 09:14
197403 GS신상 팝카드 09:12
197402 임은수 선수 차고 지나가는 머라이어 벨.gif 09:03
197401 한국경찰 : 여자가 칼로 좀 쑤실 수도 있지!!! 댓글1 08:59
197400 임은수 선수 경기후 냉랭한 코치.gif 08:56
197399 자신의 주인을 알아본 황소 08:50
197398 불난 집 문 함부로 열면 안되는 이유.yg 08:47
197397 앰블럼의 중요성 .jpg 08:10
197396 은퇴한 요시자와 아키호짱 01:51
197395 아버지의 순간.jpg 댓글1 01:48
197394 노르웨이 바다 반잠수 레스토랑 완공 01:46
197393 나무늘보가 멸종하지 않은 이유 01:45
197392 퀵 가슴 수술 후기.JPG 댓글3 01:37
197391 일본과 러시아가 반반 섞인 여성.jpg 01:37
197390 서양인들의 솔직한 한식 평가.jpg 댓글4 01:33
197389 영하 30도 미시건 호 풍경 01:30
197388 2021년에 출소하는 살인마 01:28
197387 헬스장 멸치남.gif 01:28
197386 돋보기 근황.gif 댓글1 01:24
197385 2분 지각해서 목숨건진 남자.jpg 댓글1 01:19
197384 앞 못 보는 노견 위해 직접 목줄 입에 물고 산책하는 강아지 ,, 01:18
197383 팬을 대하는 워너원 매니져 수준...ㄷㄷㄷㄷ 01:15
197382 30대 한.국.여.자 의 현실 댓글2 01:10
197381 블랙핑크 미국콘서트 근황 01:09
197380 한국사 논란 교학사의 사과문.. 0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