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달 용돈 10만원 이혼 사건의 진실

'1달 용돈이 10만원이라 이혼'으로 더 잘 알려진 사건

 

그러나 그것은 말 그대로 빙산의 일각이었다.

 

배경

1) 결혼 4년 내내 부인이 모든 돈 관리

2) 남편은 직장 쉬는 날도 공사판 막노동

 

부인의 만행

1) (가장 유명한) 남편 1달 용돈 10만원 줌.

2) 자기 친정에 남편이 벌어온 돈 퍼줌.

3) 남편이 집 전세 대출금 상환하라고 준 돈 삼킴.(!)

4) 자기가 아픈데 폭설로 길이 막혀서 일하러 간 남편이 직장에 갇혀버렸는데

알면서도 방치한다고 화 내며 친정으로 가서 별거 시작됨. (뭐 어쩌라는건지...


5) 남편이 몸이 아파서 10만원만 보내달라고 했는데 거절 (막타)


법원이 이혼청구는 받아들였으나, 남편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부인한테 항의한 게 아니라

급작스럽게 이혼을 청구해서 위자료 5000만원 청구는 기각

 

교훈 1 : 결혼 전에 상대 잘 봐라.

교훈 2 : 잘못된 거 참지 말고 항의하라. 참으면 결국 너만 손해다.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61,18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법관새끼 총으로 쏴죽여도 무죄
솔직히 이정도면 당하고산 남편도 븅신아니냐
ㅋㅋ
훠훠훠... 결과는 정의로울 것입니돠... 훠훠훠
.
훠훠훠맨 시절이 아니고 박근혜 시절 판결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