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소송 당한 보배아재



몇달 전 "결혼 3주만에 아내가 처갓집 가서 안옴" 글 2개 올렸던 사람입니다. 


 


원글은 제가 삭제 했습니다.  많은 분들 도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네요. 


 


 


간단하게


 


결혼 3주만에 아내가 집을 나가서 처갓집에서 안옴.


 


모든 의사소통 두절.  


 


얼마 후에 만나서 이인증/우울장애 진단 받고 다 제 책임이라고 함. 


 


오늘이 결혼 한지 3달 반 째입니다. 


오늘 법원에서 이혼 소송이 왔네요. 


 


 


변호사 사무실 통해서 소송 했구요 


이혼을 요구 하고 제가 위자료 2000만원을 지급,


그리고 소송 비용도 다 대라고 합니다.  


 


소송 사유는


 


1. 원하지 않는 과도한 성관계 요구


2. 고압적이고 권위적인 태도 


 


입니다.  


 


소송장을 읽어 보는 도중 피가 거꾸로 솟는 것 같았습니다. 


사실이 아닌 내용을... 정말 과대포장 해서 저를 한 사람의 파렴치한 괴물로 써 놓았더군요. 


 


소송 사유를 증명하는 증거는 없고 진술만 있습니다.  이거는 제가 답변서 쓸때 하나씩 설명 하면 되는거지요? 


 


첨부 자료로 정신과에서 받은 이인증 / 우울 장애 진단서 그리고 심리분석서 입니다.


남편이 무섭고 원망스럽고 집착 많고 감정이 없고 남편과 떨어서 살지 않으면 자신은 죽을 것다고 써 있더군요. 


 


그리고 전문가 의견으로 


 


"환자는 심도 수준의 우울과 경도 수준의 불안을 호소하는 것과 함께 내면에 위축감, 부적절감, 불안정감, 적개심과 같은 부정적 정서가 높아진 상태로 전반적인 결혼생활, 특히 남편과의 관계에서 경험하는 스트레스를 높은 수준으로 지니고 있는 것으로 여겨짐.


 


허나, 환자의 경우 평소 이러한 부정적 정서를 경험하고 표현하는 능력이 제한되어 있어 정서적 자극 상황을 억압하거나 회피하려는 식으로 대응하면서 내면의 긴장감이 적절히 해소되지 못하고 있으며, 이에 평소 모호한 신체증상으로 호소하거나, 활력 수준이 낮아져 무기력한 생활태도를 보이고 때로는 짜증이나 화를 내는 식의 부적증적 모습이 나타나는 면이 있어보임."


 


 이렇게 쓰여 있습니다.  


 


지금 손이 떨리고 머리가 부들거려서 어떻개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1. 30일 내로 답변서를 쓰라고 하는데 변호사를 꼭 통해서만 해야 할까요?  제가 할 수 있는겁니까?


 


2. 부부사이의 일이라 증인도 증거도 어떻게 내 세울것이 없습니다.  그동안 연락 해 보려고 했던 문자나 카톡은 있네요.


 


3. 결혼 3주만에 우울증/이인증이 저의 학대로 왔다고 저렇게 써 놓았는데... 요 부분을 제가 어떻게 해야 할까요? 


 


저는 결단코 제 아내를 학대하지 않았습니다. 


성관계도 같이 있을때 서로 의사를 물어보고 강압적으로 하지 않았습니다. 


 


뒤통수 제대로 맞네요. 


 


 


부디 도와 주십시오...


 


 


사진 올립니다.  


 


소송장 내용 읽어 보시면 "이새끼 변태 아니야?" 하는 소리가 저절로 나옵니다.


 


눈물을 머금고 한사코 아니었음을 밝혀 드립니다.  너무나 억울합니다.  사랑해서 결혼 한 사람이


 


이렇게 이런식으로 저를 미x놈으로 몰고 간다는 사실에... 너무나 배신감이 느껴집니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후기는


여자쪽이 정신병력 앓고 있었는데 숨기고 결혼했다가


트라우마 땜에 다시 정신병 나와서 피해망상으로 저런거였음


결론은 법원에서 남편쪽에선 문제 없는걸로 나왔고 여자쪽이 


정신병으로 결혼생활 유지하기 힘들다고 판단해서


이혼만 승인하고 위자료는 0원으로 됨


1차 출처 - https://www.bobaedream.co.kr/view?code=best&No=174004 (원글 삭제됨)

2차 출처 - https://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3/read/48221364



소송장만 보면 남편쪽이 완전 변태 사이코네요..;;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61,18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ㅋㅋ
훠훠훠... 남편 사형!
으잉?
중간에 바리새인은 뭐지??? 교회다니나 보네;;
.
정의 구현 좀 똑바로 하자...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61 07-30
260164 삼풍백화점 사장 근황 댓글3 11:20
260163 편의점 점주의 절규 11:18
260162 소비자"야이 X발 발로 차를 만드냐?" 11:14
260161 멜론 분류 작업 11:02
260160 남친 집에서 500만원을 발견한 여자친구 댓글1 11:00
260159 호텔 종업원 블라인드 테스트 ~ 댓글1 10:56
260158 주사기 공포 10:54
260157 비혼을 마음먹은 여자 10:50
260156 태국에서 난리났던 애견학대 사건 댓글1 10:48
260155 WHO “코로나19 사망률 낮아져…바이러스 기원은 여전히 불확실” 10:42
260154 개는 훌륭하다에서 무릎 꿇은 강형욱 10:38
260153 국내 마리오메이커 1인자의 쓰레기맵 클리어하기 10:36
260152 기레기들 2중잣대 10:32
260151 82년생 김지영의 대학생활 의문점 댓글2 10:30
260150 전교 10등따위 아무도 기억하지 않는다구 10:26
260149 마트의 친환경 정책 10:24
260148 배트남 아내가 돈 열심히 버는 이유 10:20
260147 창원 나라미 근황 10:18
260146 영화 타이타닉 연기가 리얼한 이유 댓글1 10:14
260145 비대면강의에 신난 -짱- 근황 10:12
260144 재수없는 날 10:08
260143 아직 조개 못먹은 울오빠 09-29
260142 비건 페미니스트 댓글2 09-29
260141 여자에 환장하지 않는 삶 댓글2 09-29
260140 서양인들이 한자를 아무거나 박아넣는이유 댓글2 0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