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버님이 제 여동생을 넘봐요


아래는 후기

 

오늘 하루종일 톡올려논거 댓글 보고
제가 병신이고 모지리고 또라이고 미친년이고 다 이해했습니다.


제가 생각해도 글읽어보니 한심해지네요.
성희롱이다 동생이 위험한 일을 당해야 정신차리겠냐
라고 써주신 댓글을 보고 나서야

제 동생이 위험할 수도 있겠구나 하는걸
인지한 정말 병신머저리같은 언니년입니다.


회사 반차내고 집에와서 옷도 못갈아 입은체로
쭈그려서 울고있었는데 출장갔던 남편이 생각보다 일찍들어와서

무슨일 있냐기에 다 말해줬습니다.

판까지 남편이 보고 나한테 얘기해야할걸
왜 다른사람들한테 얘기해서
얼굴도 모르는 사람들한테 욕먹고 있느냐며 다그치더니

당장 나오라고 해서 따라가니 시댁에 갔습니다.

아주버님이 항상 다섯시에 집에 오셔서 기다렸습니다.


갑자기 저희 방문에 놀라신 시어머니가 왠일이냐고 하시니
남편이 엄마는 형이 우리 처제한테 그렇게 하는데 어떻게 생각하냐

나 오늘 형이라는 사람이랑 연끊으러 왔다.

얘가 끙끙 앓다가 나한테 이제서야 얘기하는데
형이 얘한테 무슨 말을 무슨 짓을 한줄이나 아냐?


창피해서 처가댁 갈 면목이 안선다.

이러고 어머님께 핏대세우고 얘기하는 와중에 아주버님이 오셨어요


남편이 야 이 쓰레기새끼야 니가 지금 무슨짓을 하고 있는지 아냐
이 개만도 못한 새끼야 하면서 막 욕을 해대니

아주버님 벙쪄서 왜그러냐만 반복하시는데
남편이 니 주제에 우리 처제가 가당키나 하냐?

얘가 어리고 순진해서 니한테 웃으면서
내형대접하니까 니가 뭐라도 되는줄 아냐 뭐 이런식으로

남편이 아주버님에게 욕을 막 하길래..
판댓글에 남편이 쏴대면 가만히라도 있으라길래..
말리지 않았습니다.


근데 아주버님이 제수 이런것도 동생한테 얘기해? 하니
남편이 야이미친놈아 그럼 이런얘기 나한테 하지

처가에 하면 나 이혼당해 이 미친놈아 하면서 욕을 퍼부어줬어요.

남편에게 너무 고맙고 미안해서 눈물이 나는데
아주버님이 제수 내가 여동생 소개시켜달라는게 그렇게 죄냐? 해서 판
에 달린 댓글 보고 용기냈어요.


동생도 아깝지만 아주버님이 제 동생에 대해
성적인 발언하는거 성희롱이고 저 기분나쁘고 무서워요. 했더니


아주버님이 무섭게 노려보셔서 쫄았는데 남편이
야 니가 나보다 나이많으니까 형이라고 부르고 아주버님이라고 부르는거지

어디가서 그렇게 하지마라 너한테는 어떤 여자도 아까우니까
지구를 위해서 혼자살다 뒤져라 한번만 더 얘한테 처제얘기 꺼내면 나 진짜 돈다.

이런얘기하고 나왔어요.


순서가 맞는지 잘은 생각이 안나요.
그렇지만 남편이 저렇게 욕해줘서 고맙고 또 고마워요.

괜히 저때문에 나이차이많이 나는 것만으로도
욕먹은 남편에게 미안합니다....
저를 욕해도 제 남편은 욕하지 마세요


제가 이렇게 생겨먹어서 멍청해서 지금 남편이랑 결혼한게 아니라
부족한 저를 아껴주고 서로 위해주고 존중해주며 살고 있고

그렇게 살아가기로 약속한 사람입니다. 한번도 나이많다고
유세부리거나 남편이라고 하늘인척 하는 사람이 아닙니다.

Author

Lv.98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042,064 (67.9%)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ㅏㅓ
미친 개네..
봄비
오ㅡ 지주제도 모르고 어리고 이쁜 아가씨한테 ㅡㅡ
멋있노 지구를 위해서 혼자 살다 뒤져라
1
하는짓이 팩폭이네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4 07-30
234021 미군의 이라크전 실화.jpg 02-16
234020 최강의 반려동물.gif 댓글2 02-16
234019 여우짓 하는 여후배 퇴치하기.jpg 02-16
234018 댓글 쓰다가 급발진.jpg 02-16
234017 틸다 스윈튼 근황 .JPG 댓글4 02-16
234016 배달 주문 시 요청 사항의 모범 예시.jpg 댓글1 02-16
234015 중국에서 난리난 대만 뉴스.jpg 댓글2 02-16
234014 성경말투 잘하는 애ㅋㅋㅋ.jpg 02-16
234013 방수팩의 중요성 .jpg 02-16
234012 물이 사라지는 마술 02-16
234011 영화 장화홍련 촬영장 분위기 댓글1 02-16
234010 냥집사가 연애못하는 이유.jpg 02-16
234009 코로나19 자가격리 후기 .jpg 댓글7 02-16
234008 눈치없는 남친 02-16
234007 비흡연자에게 업무중 휴식시간을 준 관리자 댓글3 02-16
234006 신혼생활 불만녀 글에 나타난 현자 댓글4 02-16
234005 6000원을 받아도 손해라는 음식 댓글4 02-16
234004 애무받고싶다는 여자의글 댓글4 02-16
234003 여성수술.JPG 댓글3 02-16
234002 후쿠시마 도시락.jpg 02-16
234001 샴푸 자궁까지 12초? 낭설에 빡친 산부인과 의사.jpg 댓글1 02-16
234000 직장인들 단톡방 꿀팁 댓글3 02-16
233999 설현이 돈자랑하는 방법.jpg 댓글2 02-16
233998 1년 내내 줄서서 먹는 맛집 댓글3 02-16
233997 균형감 만렙.gif 댓글2 0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