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의 버뮤다 삼각지대!


31601215656516900.jpg


31601215656516901.jpg


31601215656516902.jpg


31601215656516903.jpg


31601215656516904.jpg

이게 사실 버뮤다 삼각지대를 가장 유명하게 만든 실종 사건이다.

그런데 이건 버뮤다 지역에서 발생한 불가사의한 현상으로 사라진 게 아니라

실제론 당시 폭풍우가 몰아치는 악천후 속에서 무리하게 훈련에 나섰고,

현지 사정을 잘 모르는 신임 지휘관과 훈련병의 미숙한 비행 탓으로

엉뚱하게 대서양 쪽으로 향한 끝에 연료 부족으로 추락했다는 주장이

현재 대세를 이루고 있다.




구조에 나선 '마리너기'는 사고가 빈발하던 '문제 기종'이었던 걸로 드러났다.

게다가 마리너기가 공중 폭발한 걸 목격한 사람도 다수 있어서

버뮤다의 미스터리와 관련 없다!

 






31601215656516905.jpg


31601215656516906.jpg


31601215656516907.jpg


31601215656516908.jpg

외계인 납치설이니 웜홀로 공간 이동했느니

어쩌느니 신비론에 심취한 사람의 바람과 달리

기체 잔해 발견을 통해 '단순 사고'라는 걸 다시 한 번 입증했다.

 






31601215656516909.jpg

1979년 일본 도쿄의 나리타 공항에서 이륙한 지 30여 분 만에

통신이 두절한 채 버뮤다 삼각지대에서 사라졌다고 하는 보잉 707-323C 다.

그런데 일본 나리타 공항에서 30여 분 만에 어떻게 버뮤다 삼각지대까지 갈 수 있는지

그야말로 웜홀을 통해서 공간 이동이라도 했단 말인가?

 



316012156565169010.jpg

버뮤다 삼각지대 미스터리에 슬쩍 끼워넣고 있는 게 메리 셀레스트 사건이다.

1872년 아조레스 제도에서 탑승객은 전원 사라진 채

빈 배로 발견한 메리 셀레스트 사건은

실제론 버뮤다에서 대서양 쪽으로 3000KM 이상 떨어진 곳에서 발생했다.

즉, 버뮤다 삼각지대와 상관 없다!

 


316012156565169011.jpg


316012156565169012.jpg


316012156565169013.jpg

그럼에도 기레기와 저질 작가 등이   온갖 왜곡과 조작, 사실 변형을 통해

마치 버뮤다 삼각지대를 섬뜩한 기운이 넘쳐나는 곳처럼

만들어놓은 것에 불과하다.

 



316012156565169014.jpg


316012156565169015.jpg


316012156565169016.jpg

 

버뮤다 지역에 자기장이 유독 강하다든지,

바다에 가라앉은 아틀란티스 대륙의 영향력이라든지

웜홀을 거쳐 다른 차원으로 이동했다든지

대규모 메탄 가스층이 원인이라든지 하는 여러 주장이 나오기도 한다.


만약 그게 사실이라면 버뮤다 삼각지대에는 사고가 빈발해야 한다.

그러나 2010년부터 2018년까지 버뮤다 삼각지대를 통과한 배는

대략 15만 척으로 밝혀졌고, 그에 따른 사고 기록은 단 14건에 불과하다.

물론 비공식적으로 통과한 개인 배가 더 있을 수 있으니

통행 횟수와 사고 건수는 좀 더 늘어날 수도 있다.

그걸 감안하더라도 버뮤다 삼각지대는 괴이한 마력의 작용으로

배와 비행기를 빨아들이는 악마의 공간이 아니라

엄청나게 안전한 곳임을 알 수 있다.

그러니 지금도 엄청난 배와 비행기가 이 구역을

안심하고 통과하고 있는 것이다.

 

Author

Lv.88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51,164 (86.7%)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16925 홍콩 시위 근황 11:58
16924 세계에서 제일 거대한 섹스촌 댓글2 11-06
16923 혐) 요즘 영국 깡패들이 즐겨쓰는 무기 댓글2 11-05
16922 바이킹 여전사의 얼굴 복원.jpg 댓글1 11-05
16921 혐) 미국 위생병들이 쓰는 부상병 실습 인형 댓글1 11-04
16920 늑대인간 변신과정.gif 11-04
16919 20세기 초 할로윈 코스프레.JPG 댓글1 10-31
16918 10살 소녀 성폭행하려다 살해한 13살 소년…잔인함에 중국 ‘발칵’ 댓글3 10-28
16917 중국감옥에서 발견된 엽기적인 고문도구.jpg 댓글3 10-24
16916 공포의 애완뱀 분양사건 댓글1 10-24
16915 바다속 심해와 심해생물들 10-23
16914 중국......아동 인신매매 근황ㄷㄷㄷㄷ 댓글1 10-22
16913 혐)유사인류의 쥐술 댓글7 10-20
16912 남편 죽인뒤 시사촌 아내·딸 독살···그 사촌과 재혼한 인도女 10-20
16911 자녀 학대가 부른 끔찍한 패륜 범죄 댓글7 10-20
16910 혈액형 살인사건 댓글3 10-19
16909 뱀파이어의 역사 10-19
16908 혐주의) 진료비때문에 아픈 반려견 딸 앞에서 패대기 치는 아빠.gif 댓글14 10-16
16907 선문대 페미 칼부림 사건(혐) 댓글4 10-15
16906 홍콩 고딩커플 토막살인 사건 10-15
16905 1930년대까지 일본에서 성행 했던 "마비키" 풍습 댓글13 10-14
16904 생명 1회권 사용 10-13
16903 오늘자 쇼킹 대륙 ㄷㄷㄷ 댓글3 10-13
16902 홍콩 의문의 상자들 댓글8 10-13
16901 홍콩 경찰, 여성을 발목 자른 후 살해.jpg 댓글2 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