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에 대한 흥미로운 가설 몇가지

 

15491082980.jpg


15491082981.jpg


15491082982.jpg


15491082983.jpg


15491082984.jpg


왜 외계인을 찾지 못하는가?

문제에 대한 분석


외부 지적 생명체에 대한 연구(SETI)는 50년 동안 진행중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외부 우주로부터 어떤 외계인 신호도 발견 되지 않았다. 여기 왜 우리가 발견하지 못했는지에 대한 몇가지 유명한 이론이 있다.

 

1. 희귀한 지구 [The rare Earth]


기본적으로 우리는 유일하다. 희귀지구설은 지구와 같은 복잡한 생명체들이 있는 행성이 극도로 적다고 주장하며, 그렇기에 지성이 있는 외부우주의 생명체의 존재는 매우 불가능하다. 그러므로 우리는 그런 희귀한 존재이다. 


2.  가이안 병목 현상 [The Gaian bottleneck]


외계인들은 살아남지 못했다. 천체생물학자 Aditya Chopra가 주장한 가이안 병목 가설에 따르면 외계인들은 모두 죽었다 - 그들은 생존하지 못했다. "거주가능한" 행성에 사는 생명체들은 신속하게 행성을 안정화시키고 미래를 준비하는데 실패했다.

3. 거대한 필터 [The great filter]


지구는 거대한 필터(대재앙)를 겪었다. - 5번의 대량 멸종 사태 - 그럼에도 불구하고 복잡한 생명체로 진화하였다. 만약 모든 "거주가능한" 행성들이 킬러 소행성과 충돌하고, 태양풍에 의해 타버리거나, 지질학적인 대변동으로 찢어지고, 초신성 폭발이나 감마 레이 폭발에 의해 타버린다면? 그리고 그 모든 세계(행성들)들 중 지구만이 그 장애물들을 뛰어넘는데 성공했다면?


4. 거대한 침묵 [The great  silence]


안타깝도다, 우리는 가치있지 않다. 거대한 침묵 이론은 카르다쇼프 척도에 따라 문명 제 3형으로 분류된, 은하 전체의 에너지를 이용 할 수 있는, 외계인들이 단순히 하찮기만한 탄소기반형의 인류에게 다가가지 않음을 주장한다. 왜 귀찮게 Type 0번째 이족보행 문명(우리)과 어울리겠는가?

5. 얼리 버드 이론 [Early Bird]


지구가 바로 그 첫번째다. Peter Behroozi의 이론에 따르면 지구에 존재하는 모든 행성들과 비교해봤을때, 지구는 사실상 꽤 빠르게 만들어졌다. 마지막 별은 지금으로부터 100조년 후에 타오를것이며, 92%의 행성들이 아직 태어나지도 않았다. 우리는 극도의 초기 문명이다 - 하지만 꼭 마지막도 되라는 법은 없다.


6. 우리가 생각하는 생명체가 아닌것 [Not life as we know]


우리는 지금까지 완전히 잘못 생각했다. 외계인들은 어쩌면 우리와 같은 생물학적인 존재들이 전혀 아닐지도 모른다. 저명한 천체학자 Lord Martin Rees에 따르면 아마 그들은 기계일수도 있다 - 유기체가 아니라. 그러므로 우리는 라디오 신호를 듣는것 대신 태양에너지 수확량, 비탄소 구조물을 찾아야한다.

7. 긴 여정이 우릴 기다리고있다 [A long load ahead of us]


일반적으로, 우리는 갈 길이 아직 멀다, 그리고 해야할 조사는 더욱 많다. SETI는 단순히 라디오 우주(우주와 같이 방대한 여러 파장들)의 표면만을 긁었을뿐이다 - 아직 스캔해야 할 파장은 많다, 그러므로 아직 우리는 희망을 버려선 안된다.


8. 은하계에서 멀리 떨어져있다. [In a galaxy far, far away]


465억 광년은 관측 가능한 우주의 모서리부분이다 (매우 멀다!). 우리는 외계신호를 지구로부터 단지 4만광년 언저리에서 측정했을 뿐이다. 우리는 아직 10만광년 정도인 우리 은하의 경계선도 넘지 못했다. 외계문명은 단순히 현재 우리의 기술력으로 도달 가능한 위치보다 멀리 있을 수도 있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84 (68.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지구만있다고 생각할순없지
홍타이지
런던공항2일 폐쇠된거 ufo때문 아니었나 동영상 올라오던데
그켬
거대한  침묵 개쓰레기고....  나머지는  그럴싸하다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16860 20대 고독사 여성 유품 정리후기.jpg 댓글2 08-21
16859 당신의 이웃 일 수도 있는 30살 33살 댓글2 08-18
16858 (혐주의) 신을 뛰어넘은 기적의 의사 .jpg 댓글2 08-18
16857 범행도구 산뒤'치맥파티'.gif 댓글3 08-16
16856 [초스압] 2010년 범고래 습격사건.jpg 댓글2 08-16
16855 구글 지도에서 모자이크 처리 된 집 댓글1 08-16
16854 아나콘다따위 개처바르는 진짜 거대한 악마의 뱀 댓글1 08-14
16853 파주 전기톱 살인사건.jpg 댓글2 08-14
16852 공포의 버뮤다 삼각지대! 08-13
16851 기생충에 감염된 달팽이 댓글1 08-13
16850 BC 11세기 고대 문명 대멸망기의 미스테리 08-11
16849 731부대 모성애 실험 댓글6 08-11
16848 중국이 전세계 바이러스와 DNA 수집하는 이유(feat.한국인) 08-09
16847 키스하다가 남녀커플 사망.gif 08-09
16846 부산 해양대학교 맨홀 남성시체 사건 .jpg 08-08
16845 독일.. 또 터진 묻지마살인 .jpg 댓글2 08-05
16844 트럭과 트럭 사이 사망사고.gif 08-02
16843 일본, 일제치하의 위안부사진 댓글8 07-31
16842 억울한 인사사고.gif 07-31
16841 개XX 日本, 필리핀인 100,000 명 대학살 07-31
16840 일본이 한국인들에게 저지른 끔찍한 만행 07-30
16839 FBI의 장기매매 조직 습격 07-27
16838 [혐주의] 머리와 다리가 물그릇에…이번엔 고양이 '토막살해' 댓글3 07-27
16837 극혐)춤추다 목이 꺽임 댓글5 07-25
16836 (잔인) 쿠엔틴 타란티노 영화 사운드 모음 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