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수 같지도 않은 새끼가 공을 던지고 있다".JPG

두산 김태형 감독, 롯데 투수 구승민에게 막말 논란(종합)

프로야구 두산과 롯데의 경기에서 두산 김태형 감독이 롯데의 투수 구승민에게 도를 넘어선 막말을 하면서 벤치 클리어링까지 일어났다.

2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 롯데의 경기에서는 보기 드문 장면이 나왔다. 양 팀 사령탑 간 신경전으로 벤치 클리어링이 일어난 것이다.

두산이 9-2로 크게 앞선 8회말 2사 1, 2루에서 정수빈이 롯데 투수 구승민이 던진 공에 등을 강하게 맞고 쓰러졌다.

7회말 정병곤에 이어 정수빈까지 공에 맞자 김 감독은 홈플레이트 근처까지 나와 공필성 롯데 수석코치와 투수 구승민에게 불만을 표시했다.

김 감독이 심판진이 아니라 롯데 선수단에 뭔가 말을 하자 양상문 롯데 감독이 발끈하면서 벤치 클리어링으로 이어졌다.

두산 홍보팀은 이에 대해 "김 감독이 (정수빈이 몸에 맞는 공이 나왔을 당시) 어느 정도는 고의성이 있다고 봤다. 그래서 공 수석코치와 구승민에게 '야구를 좀 잘할 수 없겠느냐'고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두산 홍보팀으로서는 순화해서 전할 수밖에 없는 사정이 있었다고는 하나 현장에서 실제로 오간 말은 훨씬 심했다.

연합뉴스가 롯데 관계자를 통해 확인한 결과로는 김 감독은 구승민에게 "투수 같지도 않은 XX가 공을 던지고 있다"며 막말을 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공 수석코치에게도 심한 말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관계자는 "구승민에게 직접 들은 얘기"라며 "정수빈의 갈비뼈 골절은 안타깝지만, 구승민도 충격을 많이 받았다. 구승민이 입었을 마음의 상처가 클 것 같아서 우리도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관련 보도 후 김 감독은 구승민에게 그런 얘기를 한 적이 없다며 반박했다.

두산 관계자는 "김 감독이 구승민에게 '이거 지금 뭐하는 거냐'고 말하기는 했지만 그렇게 심하게 말한 적은 없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공 수석코치와는 지난해까지 함께 했고, 친하다 보니 거친 말을 하긴 했지만 선수에게 그런 말을 하지는 않았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Author

Lv.8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55,884 (12.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9596 김민재 레바논전 주요장면.gif 08:44
9595 프리미어12 일본 주심의 노 태그 아웃 11-12
9594 한국vs중국 축구경기에서 심판이 PK 안 준 장면.gif 11-11
9593 오늘자 손흥민 리그 3호골.gif 11-10
9592 골키퍼들이 훈련하는 법 11-09
9591 유난히 호흡이 잘맞던 박지성과 루니.gif 댓글2 11-09
9590 일본인들의 선택적 기억장애 댓글3 11-09
9589 황희찬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전/후.gif 댓글1 11-07
9588 오늘자 손흥민 멀티골 .gif 11-07
9587 축구선수 발로텔리 근황.gif 11-07
9586 국농 올타임 레전드 11-06
9585 격투가에게 시비를 건 스트리트파이터 댓글3 11-05
9584 알고도 당하는 테디 리네르의 허벅다리 걸기 댓글2 11-04
9583 핸드볼 마구 댓글1 11-01
9582 오늘자 김종규 플라핑.gif 댓글3 10-31
9581 지네디 지단의 고려청자 트래핑.gif 댓글5 10-25
9580 이틀 연속 두산의 끝내기 안타 10-24
9579 오늘자 손흥민 멀티골 .gif 댓글1 10-23
9578 2018-2019시즌 손흥민 댓글1 10-23
9577 이강인, 2019 코파 트로피 (U-21 발롱도르) 최종 10인 후보에 선정 10-23
9576 김종규 앨리웁.gif 10-21
9575 오늘 K리그.gif 10-20
9574 만화같은 일본야구 끝내기.gif 댓글2 10-20
9573 축구협회에서 공개한 북한전 경기 하이라이트 댓글2 10-18
9572 부상없이 끝나서 다행인 월드컵 2차 예선 북한전 댓글2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