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백화점서 제값 주고 산 구찌 지갑서 타인 신분증 나왔습니다

"강남 백화점서 제값 주고 산 구찌 지갑서 타인 신분증 나왔습니다"

장혜원 입력 2019.12.03. 10:14 수정 2019.12.03. 11:29

"더스트백에 김치국물 묻어 있었는데도 그냥 팔았다/화가 나서 전화하니 '환불 받으라'고만 하더라"분통

 

‘큰 마음 먹고 제 돈 주고 백화점 직영 매장에서 직접 구매한 명품 지갑이 헌 지갑이라면 어떤 마음일까‘ 최근 한 대형백화점에서 구입한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구찌 지갑에서 타인의 주민등록증이 나왔단 글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공분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구* 새 지갑에서 타인 주민등록증이 나왔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어머니와 함께 서울 강남 대형 백화점에 위치한 구찌 매장을 방문해 자신과 남동생이 사용할 지갑을 구매했다고 밝혔다. 

글쓴이는 “지난 1일 오후 7시33분쯤 백화점 구찌 매장에서 여성 반지갑과 남성 반지갑 총 2개를 134만원을 주고 구입했다”라며 “당시 남성 반지갑은 봐둔 것이 있어 매장에 들어가 수량을 물어봤더니 품절된 상품이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당시를 설명했다.

이어 “직원이 ‘6층 남성 구찌 매장으로 가시면 더 좋은 상품이 있다’고 해서 어머니와 가려던 찰나 직원이 ‘손님들이 6층 왔다갔다 하시면 번거로우시니 종류를 말씀해 주시면 제가 직원 통로로 다녀오겠다”며 “그것이 더 빠를테니까’라고 하더니 금방 (남성 지갑)을 가져왔다”고 했다. 

아울러 “박스를 열고 지갑을 보여주는데 더스트백(명품백에 달려 있는 천 가방)에 김치자국처럼 이물질이 묻은 것 같아 ‘혹시 누가 쓰다 환불한 것 아니냐’고 물었다”며 “하지만 직원분은 ‘아니에요. 새 상품입니다. 더스트백은 깨끗한 걸로 교환이 됩니다’라는 답변을 받았다”고 했다. 

 

글쓴이는 구매 경위에 대해서 “이후 정신이 없어 지갑 안 속을 확인하지 않고 집에 와서 확인해보니 처음 보는 남자의 주민등록증과 은행 보안 카드가 들어 있었다”면서 “백화점에서 제 값을 지불하고 구매를 했는데 이런 일이 생기니 너무 불쾌해 글을 작성하게 됐다”고 분통을 터트렸다.

그는 이어진 글에서 바로 본사에 전화했더니 환불을 요구했더니 ”매장을 방문해서 받아라”는 직원의 대답을 받았다며 무책임한 후속 조치를 한 판매자 측을 비판했다.


https://news.v.daum.net/v/20191203101427738?d=y




새 제품이라고 판 지갑 안에 주민등록증과 은행 보안 카드라, 양심불량, 사기행위인데 처벌 안되나?  

구찌, 영수증은 134만원 신세계라는데..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259,36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5 07-30
250101 편의점에서 부자들만 이용하는 존 15:14
250100 미국의 패기 15:12
250099 다이어트에 물이 중요한 이유 14:06
250098 서울대에서 수능 만점자 찾기 .JPG 14:04
250097 보디빌더 대회에 출전한 76세 할머니 댓글1 13:59
250096 치트키를 깨달은 소련여자 jpg 댓글1 13:51
250095 티베트의 어느 호수.gif 13:47
250094 한쪽 다리를 잃은 소녀 .GIF 13:45
250093 황아영한테 요가 배우는 심으뜸 13:41
250092 日 확진 '400명'인데 프로야구 관중 입장 시작 13:39
250091 새로운 스타일의 계란 삶기 jpg 13:35
250090 삼국지 실제 지형.jpg 13:33
250089 자강두천 싸움에서 밀려버린 박찬호 13:29
250088 스노우보드 묘기.gif 13:27
250087 트위치 여캠 사고침 ㅋㅋ.jpg 댓글3 13:23
250086 정선 강원랜드 도박중독자들 댓글1 10:19
250085 국개의원들 근황 .JPG 댓글2 10:17
250084 9급 준비생의 노량진 썰 댓글1 10:13
250083 대만 방송에서 다투는 한국인과 일본인.jpg 댓글1 10:11
250082 자살하려는 사람 설득 10:07
250081 화려한 커리어를 자랑하는 카푸어 카톡방 댓글2 10:03
250080 폐기물 수수료의 비밀 09:53
250079 드래곤볼 전42권 근황.jpg 댓글1 09:51
250078 파쇄기에 갈아버린 55만원 09:47
250077 공항직원들이 실제로 겪는 일.jpg 댓글3 0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