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세 아동간 성추행에 대한 복지부 장관의 생각

 

Author

Lv.9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95,744 (24.9%)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어디서 비벼보려고하네. 모르니 어른의 지도가필요한거지 그걸 방관한것들도 잘못이고. 엄연히 성폭행을 '아이가'저지른거임.
룰루
김세연 총선 불출마한다고 한국당 다 불출마 선언하라고 용기있는 척 오지더니 저기 앉아있네
유아들은 자기몸이나 이성의 신체구조가 신기할 법 하지
호기심에서나 혹은 부모님이 하는걸 봤을 수도 있고 자위라는 단어는 모르는데 어쩌다 기분이 좋다는걸 알고 자위를 하는 애들도 있음
어른들이 생각하는 성과 달리 봐야하는건 맞는데 성폭행을 하려는 의도가 아니였다고 할지라도 어떤 부분이 잘못되었는지는 따끔하게 혼내고 제대로 가르쳐줘야하고.. 이 사건 보면서 조금 걱정되는게 애들도 감정이란게 있잖어 눈치도 있고.. 내가 뭐 성폭행한 행동을 감싸주려는건 아닌데.. 집안 분위기 개박살나고 이사를 가야하네 욕하는 사람들도 많을거고.. 인과응보라고 하기엔 가해 아동이 감당할 수 있는 수준인가 싶기도 함.. 쟤는 쟤대로 트라우마가 남을거 같아서
내말은 잘못한 부분은 확실히 짚고 넘어가야하는데.. 가해자가 또다른 사건의 피해자가 되는게 아닌가 염려스러움
애들 키우고있거나 경험 있는 애들만 댓글써라..
이 세상은 바른 소리라도 하면 욕 쳐먹는 경우가 많다.
왜냐!?
사람은 감정적인 존재이기 때문.
바로 저것이 좋은 예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1 07-30
226763 미국의 PGR이라는 단체.jpg 댓글1 12-06
226762 싱크홀에 빠진 애기아빠에게 2시간후 닥친 일.jpg 댓글2 12-06
226761 로또 갤러리] 인생은 한방, 160만원 스피또 인증 후기 댓글2 12-06
226760 나치 독일의 노동력 착취 참상 12-06
226759 독일 문익점 아저씨 댓글3 12-06
226758 가슴 아픈 살인사건 12-06
226757 9수해서 한의대 가서 국가와 기싸움 하고계신분 댓글1 12-06
226756 물 들어올 때 노 젓는 BYC 댓글1 12-06
226755 이 ㅅㄲ를 한 대 칠 수 도 없고...gif 12-06
226754 의사 아빠 가르치는 딸 12-06
226753 수면의 중요성 12-06
226752 몸의 대화를 잃은 부부들을 위한 EBS 관계 개선 프로젝트 (스압) 댓글2 12-06
226751 카세트 테이프 근황 12-06
226750 청자들 펑펑 울린 외과 의사들이 환자를 살리는 장면 (스압) 12-06
226749 루리웹의 종이 공예 달인 댓글1 12-06
226748 꼰대 방지 5계명 12-06
226747 중국집 배달원 첫경험한 백누나.JPG 댓글3 12-06
226746 인도 경찰, 집단 성폭행 후 시신 불태운 용의자 넷 모두 사살 12-06
226745 생일날 시아버지한테 문자받고 화난 며느리 댓글5 12-06
226744 앗! 엄마가 미안해.gif 댓글1 12-06
226743 천 만원 빌려주고 2달 만에 받은 후기 댓글4 12-06
226742 커피 자판기 운영 종료 알림 12-06
226741 신개념 흡연충.gif 댓글3 12-06
226740 한국에서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착각하고 있는 외국배우 댓글2 12-06
226739 전과자 방송 출연 금지법 댓글2 1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