듣도 보도 못한 생명체. 블롭


동물도, 식물도 아닙니다.

듣도 보도 못한 생소한 생명체 '블롭'이

처음으로 동물원에 등장했습니다.


노란색을 띠는 끈적거리는 이 생명체.

입이 없는데 먹이를 찾아 소화시키고

뇌가 없는데 학습을 합니다.


성별만 무려 700여 개이고

2개의 '블롭'을 합치면 한쪽의 지식이

다른 한쪽에 저절로 전달된다고 합니다.


곰팡이를 먹고 사는데

눈코입도, 소화기관도 없이

대체 어떻게 곰팡이를 찾아 먹는지

아직 알려진 바가 거의 없다고 합니다.

Author

Lv.8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59,704 (32.8%)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코르크마개
베놈
124
슬라임이네
ㄱㄱ규규ㅠ규
신이 생명체를 만드는게 아닌 우주에 유전공학으로 생명체를 만들어서 행성들에 납품하는 외계종족이 있음...
비타민
우리집에 갔다놓으면 곰팡이 먹어주나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1 07-30
224877 현재 아이즈원 멤버들이 어디 있는지 추리한 디씨인 08:29
224876 부모님 몰래 비밀연애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08:28
224875 나라의 부름을 받아 졸린 눈으로 첫 출근한 ‘경찰견 후보’ 08:27
224874 요즘 지팡이 근황 08:26
224873 매물로 나왔다는 레이디 가가 맨하탄 집 08:25
224872 아직도 카톡 안 하는 유재석 08:24
224871 KBS 드라마가 안 망하는 이유 08:23
224870 8차선 도로 한복판에서 택시 기절시킨 승객 11-17
224869 중국기업에 스카웃된 한국인 근황 댓글2 11-17
224868 우리나라 생수의 문제점 11-17
224867 얼음호수에서 물고기 캐기 11-17
224866 로마에서는 똥을 같이 싸는게 사교활동이었다? 11-17
224865 만화가 작업실 재현해놓은 부스에서 아이가 낙서함.jpg 11-17
224864 미모의 수학강사 근황 댓글1 11-17
224863 길거리에 나타난 타조 11-17
224862 백종원보다 더 심하게 독설 했던 요리연구가 댓글1 11-17
224861 사실은 술 좋아하는 고독한 미식가 .jpg 11-17
224860 국어국문과 전공이 수능친 학생들에게 하는 조언 11-17
224859 자는데 깨웠다고 중학생, 스승 위에 올라타 마구 폭행해 교사 안면함몰 11-17
224858 고퀄의 게임 케릭터.jpg 댓글1 11-17
224857 한국은행 퇴사 후기 11-17
224856 치트키 몰아서 쓰는 나 혼자 산다 다음주 예고 11-17
224855 헐리웃 배우들 최근 작품 출연료 공개 11-17
224854 한국 노동인권의 상징 전태일 열사가 죽기전 정부에 보낸 탄원서 11-17
224853 극단의 사상교육이 얼마나 잔인한 범죄인지 보여준 사건 댓글1 1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