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생들이 뽑은 엉터리 존댓말.jpg


 

알바생 5명 중 4명은 커피, 메뉴 등의 사물에 존칭을 사용하는 등의 이른바 ‘엉터리 존댓말’을 사용해 본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엉터리 존댓말을 사용해 봤다는 알바생 중 그것이 잘못된 표현인 줄 모르고 썼다는 응답은 단 19.6%에 그쳐, 많은 알바생들이 잘못인 줄 알면서도 이 이상한 존댓말을 사용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대표 포털 알바몬이 올해로 573돌을 맞는 한글날을 앞두고 최근 알바생 1,58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조사에 따르면 설문에 참여한 알바생 중 78.6%가 ‘사물을 높이는 방식의 이상한 존댓말을 사용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성별로는 여성이 83.3%로 남성 73.2%에 비해 10%P 가량 그 비중이 높았다.  


출처: http://www.jobkorea.co.kr/goodjob/tip/View?News_No=16013

Author

Lv.8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59,704 (32.8%)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놑오라
알면서쓴다라....알바용어인가 ㅋㅋ
병신같다 ㄹㅇ 듣는사람도 존나이상한데 분명 누가이런걸 한건지 ㅡ ㅡ
미미
왜냐면 무식한 것들이 커피를 높여 부르지 않으면 자기한테 반말한줄 알거든 -_-
꼭 교양있는 사람만 가게에 온다는 법은 없으니까...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1 07-30
224870 8차선 도로 한복판에서 택시 기절시킨 승객 11-17
224869 중국기업에 스카웃된 한국인 근황 댓글2 11-17
224868 우리나라 생수의 문제점 11-17
224867 얼음호수에서 물고기 캐기 11-17
224866 로마에서는 똥을 같이 싸는게 사교활동이었다? 11-17
224865 만화가 작업실 재현해놓은 부스에서 아이가 낙서함.jpg 11-17
224864 미모의 수학강사 근황 댓글1 11-17
224863 길거리에 나타난 타조 11-17
224862 백종원보다 더 심하게 독설 했던 요리연구가 댓글1 11-17
224861 사실은 술 좋아하는 고독한 미식가 .jpg 11-17
224860 국어국문과 전공이 수능친 학생들에게 하는 조언 11-17
224859 자는데 깨웠다고 중학생, 스승 위에 올라타 마구 폭행해 교사 안면함몰 11-17
224858 고퀄의 게임 케릭터.jpg 댓글1 11-17
224857 한국은행 퇴사 후기 11-17
224856 치트키 몰아서 쓰는 나 혼자 산다 다음주 예고 11-17
224855 헐리웃 배우들 최근 작품 출연료 공개 11-17
224854 한국 노동인권의 상징 전태일 열사가 죽기전 정부에 보낸 탄원서 11-17
224853 극단의 사상교육이 얼마나 잔인한 범죄인지 보여준 사건 댓글1 11-17
224852 2019학년도 수능 만점자 김지명 군 댓글1 11-17
224851 일당 50만원 꿀알바의 실체 11-17
224850 히틀러의 비밀병기가 된 원시 OMR카드 11-17
224849 천조국 리얼 서바이벌 레전드 사건 11-17
224848 EBS의 나영석 11-17
224847 90년대 대기업 본사 사무실 11-17
224846 밥을 원하는 허스키.gif 댓글1 1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