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주민을 공격한 맹견주인에게 종신형 선고



가수 겸 배우 최시원이 키우던 프렌치 불도그가 '한일관' 대표 김모씨를 물어 사망케 해 논란인 가운데, 과거 미법원의 판결이 재조명되고 있다.
 
2001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 사는 여성 마조리 놀러(Marjorie Knoller)는 맹견으로 유명한 프레사 까나리오(Presa Canario) 계통의 개 두 마리를 키우고 있었다.
 
그러던 중 1월 16일, 마조리가 키우던 강아지 두 마리는 주인이 한눈 판 사이에 아파트 복도에 있던 이웃 주민을 10여분 동안 매섭게 공격했다.
 
이웃 주민은 기관지가 잘려나가는 등 전신에 치명상을 입고 쓰러진 후 숨지고 말았다.
 
현지 경찰 당국은 최초 마조리를 과실치사 혐의로 체포해 조사를 진행했지만 일각에서는 살인을 방조한 것이 아니냐며 살인죄를 적용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에 사건 발생 후 7년 동안 법정 공방이 이어졌고, 미국 현지 여론도 살인죄 적용 여부를 두고 설전을 이어갔다.
 
논란 끝에 샌프란시스코 지방법원은 지난 2008년 9월 22일, 강아지의 주인 마조리에게 과실치사가 아닌 '2급 살인죄'를 적용했다. 
 



재판부는 "마조리는 자신의 강아지가 이웃에게 치명적인 공격을 가하는 동안 실질적으로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며 "'시한폭탄'과 같은 맹견이 거의 제재 없이 아파트를 자유로이 돌아다니도록 방치한 것이 살인을 불러왔다"고 설명했다.
 
결국 마조리는 종신형을 선고받았다. 마조리는 현재 캘리포니아 주 차우칠라의 밸리 스테이트 여성 교도소에서 복역 중이다.
 
마조리는 과거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웃이 사망한 것은 내 잘못이 아니다. 얼마든지 피신할 기회가 있었다"라며 "나라면 그렇게 했을 것"이라고 말해 여론의 공분을 샀다.

이웃 물어 죽인 맹견 주인에게 '종신형' 선고한 미국 법원 


출처  https://news.joins.com/article/22040842

Author

Lv.99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1,070,324 (10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4 07-30
235395 흔한 미국 경찰의 춤사위 수준.gif 02-28
235394 길거리 어묵 꼬치의 실체 댓글2 02-28
235393 기부한 유튜버 02-28
235392 두 맥주회사 02-28
235391 코로나에 걸리면 안되는 이유 02-28
235390 퇴원 6일 만에 재확진 - '코로나19' 25번째 환자 02-28
235389 신천지 신도들이 보는 대규모 시험.jpg 댓글2 02-28
235388 엘리베이터 1분 함께 탔는데 코로나검사 "확진"판정 02-28
235387 질병본부 현장 의사의 분노.jpg 댓글2 02-28
235386 주체할 수 없는 엄마의 장난 본능 댓글2 02-28
235385 나훈아 익명으로 대구에 3억 기부.jpg 댓글2 02-28
235384 포항의 한 아파트 근황.jpg 댓글1 02-28
235383 여자운전자가 김여사로 불리는 이유 댓글3 02-28
235382 성격이 괴팍하다고 알려진 조류 거위 02-28
235381 흔한 대기업의 재택근무 방식 댓글3 02-28
235380 베트남 방역 잘했다고 한게 웃긴 이유.jpg 02-28
235379 신천지 전문가가 보는 신천지 구별법 댓글1 02-28
235378 김민경 허벅지 씨름 수준 02-28
235377 수백 억의 목숨을 갈아넣어 만든 건축물 댓글2 02-28
235376 병주고 약주는 간호사 02-28
235375 알코올의 위험성 02-28
235374 이스라엘 근황.jpg 02-28
235373 코로나 확진 20대 여성, 앰뷸런스 여성 운전자에 침 뱉아 댓글2 02-28
235372 알고보니 더 대단했던 한국전쟁 레전드의 물품 댓글1 02-28
235371 잃어버린 USB를 찾았다 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