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옥 "남페미 피켓은 이렇게 바뀌어야"

2106299869_zYQpCHA1_z.jpg

Author

Lv.9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896,744 (30.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사랑짱
개 ㅈ같은 소리하고있네
님아
글좀 읽고 헛소리좀 해라
Q평E평우리집반평
허허 끝까지 읽어봅시다
사랑짱
미안합니다 다읽어보니 그런뜻이 아니였네 피켓글만 읽었네요..
초재진보
초재진보  10초전   119.♡.215.172 
답변  삭제  신고 

위에 저분 제대로 읽지고 않고, 착각하시는데,
이 선옥 작가님은 페미니스트도 아니고
오히려 남성/여성을 떠나  법의 공정함(무죄 추정의 대원칙) 대원칙 등에 대해서
비유하고 있는 것입니다.
절대로 어느 성별만 옹호하지 않습니다.
여성이 지만 이 선옥 작가님 같은 분이야 말로
이 시대에 올바른 사고로 바른말 하는 사람임에 분명함.
어설프게 페미 옹호해서 여성표좀 얻어볼려는 민주당 표의원과의 토론 한번 보시기 바람.
덕분에 20~30대 남성들은 대부분 민주당 등돌림
http://cafe.daum.net/ssaumjil/LnOm/2197883?q=%EC%9D%B4%EC%84%A0%EC%98%A5%20%ED%8E%98%EB%AF%B8
옳소
개나 소나 페미에 숟가락 얹겠다는 세상에 대한 건강한 정신을 가진 여성의 따끔한 일침. 바른 소리 똑 부러지게 잘한다.
맞는 얘기네
잠재적인 것은 실제이다 구별되지 않는다
ㅇㅇ
그래도 개념 잡힌여성들이 간간히 보여서 다행/
냐웅
웃기는건...-__-;;...상식선의 일을 저렇게 논리있게 풀어내야 하는 상황이 되어버린 대한민국 씨바...문제인보유국...-__-;;;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1 07-30
226817 장성규 인스타 근황.jpg 12:07
226816 한류에 완전히 잠식당한 일본 근황.jpg 댓글1 12:04
226815 야심한 새벽 러브젤 인증녀 댓글1 12:01
226814 아이가 들고있던 훌라후프안에 거위 집어 넣기위해 팀플레이 하는 보더콜리 11:58
226813 우리가 몰랐던 폐기물 수수료의 비밀 11:54
226812 정신나간 리어카 테러 11:51
226811 정신병자와 경찰 만나는 만화 11:48
226810 아파트 생활을 접고 한옥을 개량해 이사한 가족.gif 11:45
226809 찜질방 수건과 중국집 그릇 때문에 파혼한 남자.jpg 댓글1 11:43
226808 "병사 70명에 1명"…일본군 '위안부 관여' 공문서 발견 [기사] 11:40
226807 가죽 지갑 제작 과정 11:37
226806 대기업 사원에서 사장되는법.jpg 11:34
226805 칭찬없는 칭찬방 09:29
226804 서울의 오래된 가게들 09:26
226803 이웃집 누나와 헤어지는 만화 09:23
226802 정준영이 방송에서 보였던 소름돋는 행동들 댓글1 09:20
226801 채식주의자 극딜류 甲.jpg 09:11
226800 한국은 그러면 안되지.jpg 09:08
226799 맛있게 밥먹는 수달 09:05
226798 쓸모 없어진 공중전화박스를 재활용해서 만든 수족관 09:02
226797 한국에서는 하기 어려운 식사 문화 .jpg 댓글2 08:59
226796 미국에는 없는 닭다리 개념 .jpg 08:56
226795 배달의 민족 파격 정책.jpg 댓글1 08:53
226794 구여친의 홀어머니 장례식장 댓글1 08:50
226793 듀카티 품질 근황.jpg 08: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