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뉘우쳐서" 국민 공분 샀던 '광주 수완지구 집단폭행' 가해자들 2심서 감형

 


[서울경제] 국민적 분노를 일으켰던 ‘광주 수완지구 집단폭행’ 사건 가해자들이 항소심에서 대부분 감형받았다.

광주고법 형사1부(김태호 부장판사)는 16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단체 등의 구성·활동 등) 등 혐의 등으로 기소된 박모(32)씨의 항소심에서 징역 10년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징역 7년을 선고했다.

1심에서 각각 징역 3년 6개월∼7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던 공범 등 4명은 2년 6개월∼6년 6개월로 형량이 줄었다.

일부 피해자와 합의하거나 가담 정도가 낮아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던 3명의 항소는 기각됐다.

재판부는 “이들의 범행을 엄단할 필요가 있으나 뉘우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4월 30일 오전 6시 28분경 광주 광산구 수완동에서 택시 탑승 문제로 시비가 붙은 4명을 집단 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특히 “살려달라”는 피해자가 기절할 때까지 폭행하고 나뭇가지로 찔러 실명 위기에 처하게 했다. 경찰이 출동한 후에도 계속 다른 피해자를 폭행하는 무차별 폭행을 저질렀다.

1심 재판부는 현장에 있었던 8명 중 폭행을 주도하거나 문신 등을 드러내며 험악한 분위기를 조성한 5명에게 실형을 선고하고 3명에게는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특히 피해자 눈을 나뭇가지로 잔혹하게 찌르고 돌로 내리치려 한 박씨와 시비의 단초를 제공한 공모(32)씨는 각 징역 10년과 징역 7년을 선고했다.

이 사건은 시민들이 현장을 촬영한 영상과 피해자 가족의 SNS 를 통해 알려져 공분을 샀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11&aid=0003555082


에휴 ,,,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604 (68.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1
제발 사회에 방생하지마
봄비
저럴꺼 아니까 .. 나같으면 내가 처리하고 걸리면 들어가서 수단 방법 동원해서 최대한 적게.벌받고 나오련다 .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9 07-30
203583 잔나비 최정훈 (학폭& 부모님 사기 횡령) 16:39
203582 친자확인 올타임 레전드 16:36
203581 부먹파의 비애 16:33
203580 한국전 美참전용사의 유족없이 치룬 장례식.jpg 16:24
203579 캣츠앤독스.gif 16:21
203578 전국 교회 분포도.jpg 16:18
203577 약먹기 싫어하는 개 16:15
203576 여성이 가장 하기 싫은 데이트 순위를 알아보자.jpg 16:09
203575 고아성한테 윙크하는 크리스 에반스 16:06
203574 체감상 천만관객 영화들 댓글2 16:03
203573 이정도면 대단한 덕질인의 재능 16:00
203572 만취 20대 여성 승객..택시기사 강제추행 입건 댓글3 13:01
203571 또 터진 한국의 노예제 근황.jpg 댓글2 12:59
203570 검정고무신 - 눈물나는 스토리 12:56
203569 OECD 한국 대표 배리나 "한국은 몰카의 나라" 댓글10 12:53
203568 (스압주의) 어떤 여성의 잃어버린 10년.jpg 댓글5 05:49
203567 당신이 이불을 정리해야 하는 이유 05:43
203566 총구 전방의 중요성.. 05:39
203565 '세계 1위' 中 철도업체, 美수도 워싱턴 지하철서 퇴출?.jpg 댓글1 05:36
203564 CCTV로 고백하는 남자 댓글2 05:34
203563 여친이랑 섹스 안하는 헬갤러.. 댓글1 05:31
203562 축구 그라운드 철거한 토트넘 경기장 근황.. 05:28
203561 효린이랑 동창이었다는 네티즌들의 증언.. 댓글1 05:25
203560 묶어놓고 강제로 키스 05:22
203559 감정표현 때문에 바쁜 마스코트 댓글1 0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