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맨의 마지막 내한 소감 .jpg

 

82439815553425140.jpg

 




"2008년에 아이언맨을 선보였을때 여러분들 덕분에 이런 시리즈가 성공할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저는 진심을 표하지 않고 떠나고 싶지 않아 내한 하지 않아도 된다는 

 

케빈 파이기(마블 CEO)의 말을 듣고도 한국에 오기로 결심했습니다.

 

2008년에 저도 젊었고 여기 계신분들도 어리고 젊으셨을텐데 모두 아름답게 자라서 자랑스럽네요.

 

마지막으로 저희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604 (68.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9 07-30
206218 [스압] 개 안락사 시키러 가는 만화 댓글2 06-19
206217 종이로 제작한 재밋는 장난감 06-19
206216 대구 실패박람회 근황.jpg 댓글1 06-19
206215 한센인 위해 헌신한 '마리안느·마가렛'···두 천사 위한 노벨상 추천 서… 06-19
206214 왜 모든 세계지도는 문제가 있을까? 06-19
206213 충격과 공포의 냐옹이.. 댓글1 06-19
206212 일본 여고생의 뒷차기 댓글2 06-19
206211 미국인에게 스팸 전도하는 미국인 06-19
206210 아기와 고양이 06-19
206209 남자와 여자 차이 06-19
206208 이선희 옛날 앨범 자켓 수준 06-19
206207 김혜자와 봉준호 감독의 인연 댓글1 06-19
206206 진정한 과학자의 자세 06-19
206205 bj지코한테 비하당한분 글 올렸네요 댓글1 06-19
206204 탑 AV 여배우 사쿠라 마나가 밝히는 에로계의 격언 06-19
206203 먹방계 타노스 06-19
206202 비켜 샹려나.. 06-19
206201 회사가 망해도 좋다는 대표 06-19
206200 인류를 구원한 의사 "에드워드 제너" 댓글2 06-19
206199 침대가 좁은게 아님 댓글2 06-19
206198 공익 담당 선생님과의 카톡.jpg 06-19
206197 제 롤 아이디를 해킹한 중국인과 대화중입니다 06-19
206196 리트리버와 야생 늑대의 우정 06-19
206195 엠팍인의 마누라를 울린 아들놈의 편지 06-19
206194 대놓고 거짓말 하는 백종원ㅋㅋㅋ 0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