홧김에 반려견 던진 분양인 "받을 줄 알았는데…" 때늦은 후회.jpg

경찰, 분양인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 입건…검찰 송치 예정

3개월 된 몰티즈 던진 분양인[강릉 한 애견분양 가게 제공] 분양받은 반려견이 식분증(배설물을 먹는 증상)을 보인다는 이유로 환불을 요구하고, 거절당하자 반려견을 집어 던진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이 가게 주인과 분양인에 대한 조사를 마쳤다.

강릉경찰서는 12일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분양인 이모씨를 불러 사건 경위를 조사했다.

이씨는 경찰 조사에서 "홧김에 몰티즈를 가게 주인 가슴팍으로 던졌고, 반사적으로 강아지를 받을 줄 알았다 "며 집어 던진 행위에는 반성하는 태도를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지난 9일 오후 5시께 강릉 한 애견분양 가게에서 "강아지가 똥을 먹는다"며 환불을 요구하고, 거절당하자 3개월 된 몰티즈를 집어 던져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는다.

새 주인을 만난 지 불과 7시간 만에 분양인의 손에 내던져진 몰티즈는 가게 주인 오모씨의 가슴에 부딪힌 뒤 바닥에 떨어졌고, 구토 증상을 보이다 이튿날 새벽 2시 30분께 결국 죽었다.



몰티즈의 사망 원인은 '던졌을 때 떨어지는 과정에서 뇌 충격으로 인한 뇌출혈'로 나왔다.

이씨는 전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죽을 거라고 생각하지 못했다. 강아지에게 정말 미안하고 후회된다. 평생을 반성하면서 유기견센터에 가서 봉사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경찰은 또 주인 오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사건 경위를 확인했으며 이른 시일 안에 사건을 검찰에 넘길 예정이다.

한편 이번 사건이 알려지면서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는 강력한 처벌과 반려동물 관련 법·제도 정비를 요구하는 글이 10여 개 올라왔다.

청원인들은 "반려동물을 키우는 입장에서 절대 용서할 수 없는 행위다", "법을 강화해 강력하게 처벌해달라", "엄중한 처벌을 내려야 더는 피해가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84 (68.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검정볼펜
그냥 얼굴 공개 해버리지... 저런 ㄴ이 본인 화난다고 지나가는 애기 집어던질지 누가알아.
ㅋㅋ
강아지로 맞았다고 폭행으로 고소하면 안되나?
dd
총쏘고 피할줄 알았다고 하자
사과
차라리 강아지가 낙법할 줄 알았다고 해라 말이 되는 소릴... 생명을 던지고 그걸 상대가 받을 줄 알았다고?ㅡㅡ
이상정
와........분양은 아무나 받는건가요 인성검사를 추진해야합니다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5 07-30
200268 [스압] 세계 최강의 전투 민족.jpg 16:58
200267 20년째 못 주무신 할머니 16:55
200266 기발한 자동차 리폼의 세계 .jpg 16:52
200265 영어 이름 지을 때 주의사항 .jpg 16:50
200264 나는 아빠를 사랑한다 16:47
200263 일본 후쿠시마 근황 16:44
200262 반도의 안 흔한 대학교.. 16:38
200261 짜식~ 엄살은..gif 16:35
200260 나 같은 사람 왜 인터뷰를... 65억 조용한 기부 [기사] 16:32
200259 이수민 발냄새맡는 양세형.. 16:29
200258 결혼 생활이 너무 행복하다는 김동현.jpg 댓글2 11:34
200257 일본의 미친 몰카.gif 11:31
200256 아빠는 술 엄마는 화.jpg 댓글4 11:29
200255 한국남자들은 야동 돌려본데 11:20
200254 특이한 그림.gif 댓글2 11:17
200253 팔들고 자면 불편할줄 알고 내려줬는데.gif 댓글1 11:14
200252 18세기 종교 권력의 몰락의 시작 11:10
200251 다시 시작된 쳇바퀴 11:07
200250 아빠는 엄마랑 결혼해서 너랑 결혼 못해.gif 댓글1 11:04
200249 저가 코스프레 다시한번 아이디어에 감탄.... 11:01
200248 백수 기간이 오래되면 진짜 위험한 것 10:58
200247 중국 버스 추락사고이후 발전된 시민의식 댓글2 10:52
200246 만민중앙교회 건축 조감도 10:49
200245 택배아저씨 선물주려고 기다리는 딸 댓글1 10:46
200244 군필자만 가질수 있는 짠한 추억 댓글2 1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