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 딸의 이름을 비웃은 공항 직원

60.jpg

사우스웨스트 항공을 타려던 엄마와 5살 딸이 봉변을 당함. 탑승권을 확인하던 직원이 딸의 이름을 보고 큰소리로 비웃는 일이 있었던 것.

해당 직원은 여기에 그치지 않고 아이의 탑승권을 찍어 자신의 SNS에 올림.

61.jpg

딸의 이름은 'ABCDE REDFORD'.  아이 엄마가 항의하자 항공사측은 뒤늦게 사과.

이 사건이 공론화가 되자 항공사 직원에게 질타가 이어지는 한편 아이의 이름을 그렇게 지은 것에 대한 논란도 일어남.

62.jpg

"아이가 듣는데도 이름을 가지고 비웃는 것은 슬픈 일이다. 하지만 엄마가 그런 우스꽝스러운 이름을 지어준 것은 더욱 슬픈 일이다."
63.jpg

"직원을 옹호하는 것은 아니지만 당신이 아이에게 그런 이름을 지어준 것도 좋지 못한 일이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2,544 (6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호란
진짜 엄마도 뭐 ㅋ 저것도 서양에선 아동학대임 ㅎ
호란
우리로치면 이름이 가나다라마 아님  ㄱㄴㄷㄹㅁ 아님??ㅋ 이름이 저게 뭐람????ㅋ
놑오라
가다다라마동석 쯤 되겠구만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4 07-30
193873 영춘권 개고수 19:57
193872 킨더 초콜릿 서프라이즈 박스.gif 19:51
193871 13년차 보디빌더의 ‘약투’…“성기능 장애에 탈모까지 왔습니다” 19:48
193870 여가부, 유튜브 검열 3월부터 시행 댓글1 19:38
193869 이사하는데 119 부름 19:35
193868 치킨 10마리 + 쿠폰 댓글1 18:34
193867 화장 잘하는 ㅊㅈ.gif 18:32
193866 고추로 이루어진 평화.. 18:29
193865 오늘 저녁에 있는 대국민감시 반대 집회 포스터.. 18:26
193864 뭘 믿고 애를 10명 씩이나 18:20
193863 대투수 양현종 선수 인성 18:14
193862 메갈하이 3화 요약.jpg 16:59
193861 일본인들은 시미켄을 어떻게 생각하고있을까 인터뷰 16:20
193860 아시아 성평등 1위.jpg 16:17
193859 유네스코 난징대학살 자료에 참수 사진도 포함 16:14
193858 오퍼튜니티에게 애도를... 16:11
193857 금수저의 흙수저 코스프레 - 도둑 맞은 가난 16:07
193856 인종차별을 한번도 당해본적 없다는 흑인 댓글1 16:04
193855 밥솥과 냥이. 16:01
193854 범죄 흉기 10만개로 만든 '칼의 천사상'… 15:19
193853 길거리 싸움 갑 15:16
193852 유민상이 말하는 맛있는 음식 고르는 법.jpg 15:13
193851 부인들이 싫어하는 남편 취미 15:10
193850 7급 공무원 면접 내용.jpg 15:07
193849 박진성 시인 트윗.jpg 1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