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 딸의 이름을 비웃은 공항 직원

60.jpg

사우스웨스트 항공을 타려던 엄마와 5살 딸이 봉변을 당함. 탑승권을 확인하던 직원이 딸의 이름을 보고 큰소리로 비웃는 일이 있었던 것.

해당 직원은 여기에 그치지 않고 아이의 탑승권을 찍어 자신의 SNS에 올림.

61.jpg

딸의 이름은 'ABCDE REDFORD'.  아이 엄마가 항의하자 항공사측은 뒤늦게 사과.

이 사건이 공론화가 되자 항공사 직원에게 질타가 이어지는 한편 아이의 이름을 그렇게 지은 것에 대한 논란도 일어남.

62.jpg

"아이가 듣는데도 이름을 가지고 비웃는 것은 슬픈 일이다. 하지만 엄마가 그런 우스꽝스러운 이름을 지어준 것은 더욱 슬픈 일이다."
63.jpg

"직원을 옹호하는 것은 아니지만 당신이 아이에게 그런 이름을 지어준 것도 좋지 못한 일이다."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604 (68.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호란
진짜 엄마도 뭐 ㅋ 저것도 서양에선 아동학대임 ㅎ
호란
우리로치면 이름이 가나다라마 아님  ㄱㄴㄷㄹㅁ 아님??ㅋ 이름이 저게 뭐람????ㅋ
놑오라
가다다라마동석 쯤 되겠구만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9 07-30
202907 전소민이 런닝맨 찍는 이유 21:51
202906 WCG 국가대표로 뽑힌 스트리머의 과거 21:48
202905 전생에 우주를 구한 손지창. 21:45
202904 디씨인의 심리 상담 후기.jpg 21:42
202903 대림동 여경 휴가 해명...두 달 전 예정된 휴가.jpg 댓글1 21:39
202902 대천항 수산시장 갑질 근황 댓글1 21:36
202901 잘생긴 서양남에게 푹 빠진 조이...jpg 댓글3 21:29
202900 남친에게 차여서 우는 여동생을 위로하는 법 21:24
202899 아.. 무슨말인지 모르겠다 일단 사과해야겠다 댓글1 21:21
202898 에쿠스 차주 인성 댓글1 18:35
202897 발톱 깍는 아빠의 뒷모습 18:32
202896 허경환식 매너 18:29
202895 리더의 품격 댓글1 18:26
202894 다시보는 여경100명이랑 싸우기.jpg 댓글3 18:23
202893 30대 무직녀한테 어떤 선자리가 들어오냐면 댓글3 18:17
202892 웰시코기가 걱정 되는 친구들 18:14
202891 마리텔 서핑수업.gif 댓글1 18:11
202890 요즘 그 종교 근황 댓글4 16:15
202889 BTS... 잘한다 잘한다 했더니... 이건 정말 아니지.jpg 16:12
202888 대림동 여경사건 오늘 아침 근황 댓글1 16:08
202887 보복운전의 결과.gif 댓글4 15:57
202886 답답했던 댕댕이 15:32
202885 대놓고 승차거부 당하는 외국인.jpg 댓글1 15:26
202884 사정없는 유도질문 댓글1 15:23
202883 성별이 벼슬인 나라.gif 댓글1 1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