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배 펌] 현재 난리난 인천 서구 피시방 폭행

https://youtu.be/YCACs27TUnY


안녕하세요 항상 블랙박스 게시판보면서 눈팅만 하던 회원입니다..

보배형님들이 전문가가 많은것같아 자문을 구해보려합니다..

일방적으로 폭행을 당했습니다.

27년동안 경찰서도 처음가는 거라 아무것도 모릅니다..제발 도와주세요...


* 해당사항은 명백히 진실만을 말씀드림을 맹세합니다.


208/7/8 저녁 11시30분경

인천 서구 ****피시방에서 혼자서 게임을 하고 있었습니다.

게임을 하고 있는데 건너편 좌석에서 너무 크게 노래를 부르고 있어서

반말이나 욕은 일체 하지 않고 "사장님 노래소리가 너무 시끄럽습니다." 라고 했는데

상대방쪽에서 "어리놈 새.끼가 닥치라고 하네?" 이런 식으로 말해서 제가 다시

"공공장소인데 조용히 부탁드립니다" 라고 했습니다.

상대방은 "공공장소니까 소리 낼 수 있지 왜 시비냐고 xx새.끼야 xx놈아" 등등 욕설을 막 하였고

저는 욕하지 마시라고 했는데 갑자기 너 죽여버린다고 뒤질준비하라고해서 혹시나 싸움으로 번질까봐

무시하고 자리에 앉았습니다.


그런데 잠시후 갑자기 저를 폭행한 A랑 그 분 친구인 B가 제 자리쪽으로 오더니 욕설하고 따라나오라면서

정확히 "야 xx새.끼야 그냥 처맞아 xx놈아 돈줄께 나 돈 많어"라고 했습니다.

저는 안나간다고 말하고 무시하려 했지만 그 때부터 무차별 적으로 저는 폭행 당했습니다.

안면부 복부 등 20대 이상을 구타 당하였고 경찰에 신고하는 순간 까지도 구타 당했습니다.

너무 경황이 없어서 신고를 할 때 PC방 이름도 기억이 나지 않았습니다.

(실제로 112에 전화해서 피시방이름 모르겠다고 빨리 xx동 PC방와달라는 말만 했습니다..)

PC방 사장님이 말리셔도 A는 저를 막무가내로 구타 했습니다.

5~10분 동안 구타 당한것 같습니다.

결국 신고 받고 출동한 경찰이 도착 할 무렵 구타는 끝이 났습니다.

지구대 방문하여 진술서 작성을 했고 저는 형사처벌 원한다하고 나오는데

가해자 A의 친구 B가 저를 잡더니 좋은쪽으로 생각해 보자는게 어떻냐라고 했습니다.

A라는 친구는 어차피 직장생활 하는 것도 아니고 벌금 맞는거 전혀 영향 없고

합의 안하면 형사처벌 그냥 벌금 많이 내야 200만원만 내면 끝이라 하더라구요...

쉽게 말해 동네 사람인데 합의하자... 그래서 음료수 마시면서 얘기를 했고

결론적으로는 A란 사람이 현찰 100만원으로 깔끔하게 끝내자는 식이었습니다.

너무나도 소름 돋았습니다. 사람을 죽일 듯이 폭행하면서

"형 돈 많아 그냥 처 맞아 xx롬아 돈줄게" 라고 했던 사람이 합의금 100만원에 사과한마디 없이 이렇게 나온다니

어떻게 감정을 추스려야 할 지 몰랐습니다.


미안하단 말 단 한마디 없는 그 모습에 그냥 형사처벌 받기를 원한다고 하고 귀가를 했는데

후두부를 많이 가격 당해서 뇌진탕 증상이 나타나면서 밤새도록 구토를 했지만 부모님이 아실까

죄송스러워서 아침이 되서야 병원가서 진료를 받았습니다...


현재 당시 입었던 옷은 찢어졌고

어지러움, 오른쪽 눈이 시력은 갑자기 많이 떨어졌습니다.

허리통증(과거에 디스크 시술받았습니다)이 심한 상태입니다.

현재 병원비도 부담스러워서 치료도 제대로 받지 못하고 돈을 빌려서 다시 병원에 갈 예정입니다...

또한 낮에 인천서부경찰서에 잠깐 방문해서 담당형사님 말 들어봤더니

상대편에서 자기도 긁혔다고 쌍방 주장을 했다고 합니다...

CCTV에서도 명백히 일방적으로 폭행 당했는데 너무너무 억울합니다. 분하고 억울합니다.


형님들 ... 어떻게 처리해야 될 지도 모르겠고 너무 억울하고 분합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부탁드립니다...

Author

Lv.78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666,122 (23.9%)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빌런닉아더
뭘 어떡해 그냥 니돈내고 치료받고 쟤는 깜빵보내라
지금 입은 피해로 전치4주이상에 폭행죄도 아닌 상해죄로 들어가버림. 상해죄로 들어가버리면 진짜로 빨간줄 그어지는 범죄자ㅇㅇ 이건 합의금 300이하면 합의해주면 안됨. 100가지고 장난하나
유머북은 다같이 보는 곳이니 비속어, 욕설 쓰지말아달라 했더니  되려 시비건다고 욕하던 회원이랑 비슷하네
빌런닉아더
넌 좀 비아냥좀 그만해라 눈살찌푸려짐
니말대로 다같이 웃긴글보러와서 개드립치면서 놀면되지 왜이러는거야 도대체
이건 개드립에 포함 안되는거야?
빌런닉아더
ㅇㅇ몰랏구나? 안되는거임
개드립에 포함이 안되는구나. 참고할게~

걔 욕하는 거 보면 똑같이 얘기 좀 해줄래?

너 걔량 쪽지 주고 받고 연애상담하는 사이같던데
니 말은 들을 거 아냐..

개드립은 기준이 애매해도
비속어, 욕은 한 눈에 보이니까 자제하면 좋지 않겠어?
빌런닉아더
그새 또 비아냥
빌런닉아더
너도 연애상담해줄게 쪽지보내봐 그게 뭐 어려운거라고
친목은 자유지만
친목 때문에 비아냥인지 조언인지 구분 못하면
너도 할 말 없는거야..
빌런닉아더
조언...? 조오오오오오ㅗ어어어어어어언? 뭔 개소리야 개소리라도 논리정연하게 써라.
됐다ㅎ
암튼 니 말은 참고할게.
더운데 오늘 하루도 화이팅해라
빌런닉아더
그래 행복한하루되라~ 인원 몇명없는 사이트인데 사이좋게 지내지는 못해도 싸우지는말자~
1
댓글을 보면 그사람의 인생이보임 다음생엔 행복하게 태어나세요
해적왕
팩트:저늙은년 갑자기 지혼자 지랄함 나 아직 아무말 안했고 쟤 관심 안줬는데;;
나한테 왜 또 지랄이야 저격 그만해라 추하다 늙은년아ㅋㅋ
이 상폐병신년은 꼭 욕을 사서 쳐먹어요ㅉㅉ
넌 욕먹는데 이유 있어 상폐년아ㅇㅇ가만히 있고 나 무시하면 나 니한테 관심안주고 아무말도 안하는데 지가 꼭 날 들먹여요ㅋㅋ
너 개병신같이 '나 너한테 할말 아닌데?찔리나봐?' 이딴 비슷한소리도 하지마라
너랑 싸운거 나 하나라서 눈 감고도 다 안다 상폐년아ㅗㅗ
방가비데스
맞는사람 불쌍하네... 사람을 어찌 저리때리냐
뭐임마
쌍방이면 경찰이 처리하기 편하거든
1ㅈ
띠요오옹 망가질대로 망가진사람한테 100만원?
1
..상해진단서랑 뇌진탕 진단서 경찰서에 제출하고 상대방 형차처벌 결과나오면 병원비랑 치료비 민사청구하시면될텐데..
ㅋㅋ
저거 나같으면 인당 천만원 부를 수 있는데 ㅋㅋㅋ 내동생이 지 친구한테 쳐맞은거 내가 합의금 500뜯어줫는데 ㅋㅋ
돌어
나같으면 인당 일억 부를수있는데 ^^아니 천억부를수있는데^^
ㅋㅋ
개소리 작작좀;
돌어
니가 개소리허길래;;
해적왕
지가 때려놓고 나도 긁혔쪄요 뿌우 ㅇㅈㄹㅋㅋ오매 이 신선한 병신을 어찌하냐;;제발 부탁이니 형사처벌 받고 세상에 안 기어나왔으면ㅇㅇ
ㅇㅇ
100은 ㅋㅋㅋ 1000불러도되겟구만 뭘 100이여
번호 제목 날짜
유머북 이용안내 (2018-07-12 어그로성 댓글 블라인드) 댓글28 07-07
172737 미식축구 선수의 피지컬 댓글1 07-20
172736 흑우될 뻔한 와썹맨 댓글1 07-20
172735 벌겋게 불타는 지구 댓글1 07-20
172734 볼보 트럭의 비상 제동 시스템 댓글2 07-20
172733 31년째 멈춰버린 몸 댓글2 07-20
172732 산후우울증 걸리는 과정 댓글1 07-20
172731 군대 있을때 딸치고 맞은썰 07-20
172730 혼자 살던 선생님, 알고보니 ‘백만장자’…학생들에 선물 남기고 떠나 07-20
172729 백마의 뒷발차기.gif 댓글1 07-20
172728 택배상하차의 골든타임 07-20
172727 센스 있는 데드풀 댓글1 07-20
172726 PC방이 자주 망하는 이유 댓글1 07-20
172725 사람을 너무 좋아하는 야생 삵 댓글3 07-20
172724 공감가는 씨발류 甲 댓글4 07-20
172723 "꿈을 포기하지 말아요"...조선학교 '깜짝' 방문한 일본 축구스타 혼다 게이스케 댓글1 07-20
172722 고추가 너무 커서 고민 댓글9 07-20
172721 디시인의 쇼생크 탈출 07-20
172720 드래곤볼 슈퍼 극장판 : 브로리 트레일러 댓글2 07-20
172719 뚫어져라 쳐다보는 남자 댓글1 07-20
172718 여름에 해외여행시 한국인 구별법 댓글1 07-20
172717 실패한 디자인 07-20
172716 그림 자동 완성 해주는 사이트.. 댓글4 07-20
172715 비둘기의 놀이기구 07-20
172714 8년전 여경 일계급 특진 레전드.jpg 댓글5 07-20
172713 최후의 희망을 송두리채 빼앗긴자의 분노 댓글11 0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