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유명 밴드 신곡 가사 논란.JPG

風に棚引くあの旗に 古よりはためく旗に

(카제니 타나비쿠 아노 하타니 이니시에요리 하타메쿠 하타니)

바람으로 쫙 뻗쳐진 저 깃발에 오래전부터 펄럭이는 깃발에

意味もなく懐かしくなり 込み上げるこの気持ちは何

(이미모 나쿠 나츠카시쿠나리 코미아게루 코노 키모치와 나니)

아무 이유 없이 그리워지는 건 복받쳐 오르는 이 감정은 뭘까?


胸に手をあて見上げれば 高鳴る血潮 誇り高く

(무네니 테오 아테 미아게레바 타카나루 치시오 호코리 타카쿠)

가슴에 손을 얹고 올려다보면 끓어오르는 피 그리고 긍지는 더 높게

この身体に流れゆくは 気高きこの御国の御霊

(코노 신타이니 나가레유쿠와 케다카키 코노 오쿠니노 미타마)

이 몸에 흐르는 건 고귀한 이 나라의 혼


さぁいざ行かん 日出づる国の 御名の下に

(사아 이자 유칸 히이즈루 쿠니노 미나노 모토니)

자 나아가자 해가 떠오르는 나라[일본]의 어명하에


どれだけ強き風吹けど 遥か高き波がくれど

(도레다케 츠요키 카제후케도 하루카 타카키 나미가 쿠레도)

아무리 강한 바람이 불어도 저 멀리 높게 파도가 쳐도

僕らの燃ゆる御霊は 挫けなどしない

(보쿠라노 모유루 미타마와 쿠지케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타오르는 혼은 꺾이지 않는다


胸に優しき母の声 背中に強き父の教え

(무네니 야사시키 하하노 코에 세나카니 츠요키 치치노 오시에)

가슴에 다정한 엄마의 목소리 등에는 강한 아빠의 가르침

受け継がれし歴史を手に 恐れるものがあるだろうか

(우케츠가레시 레키시오 테니 오소레루 모노가 아루다로카)

이어 받은 역사를 손에 잡으면 무서워할 것이 있을까?


一時とて忘れやしない 帰るべきあなたのことを

(히토 토키토테 와스레야 시나이 카에루베키 아나타노 코토오)

한순간이라고 생각하여 잊지 않을거야 돌아가야 할 당신을

例えこの身が滅ぶとて 幾々千代に さぁ咲き誇れ

(타토에 코노 미가 호로부토테 이쿠이쿠치요니 사아 사키호코레)

설령 이 몸이 쇠했다하여도 몇 천대에 걸쳐 자아 무성히 피어나라


さぁいざ行かん 守るべきものが 今はある

(사아 이자 유칸 마모루베키 모노가 이마와 아루)

자 나아가자 지켜야할 것이 이제는 있다


どれだけ強き風吹けど 遥か高き波がくれど

(도레다케 츠요키 카제후케도 하루카 타카키 나미가 쿠레도)

아무리 강한 바람이 불어도 저 멀리 높게 파도가 쳐도

僕らの沸る決意は 揺らぎなどしない

(보쿠라노 타기루 케츠이와 유라기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치밀어 오르는 결의는 흔들리지 않는다 


どれだけ強き風吹けど 遥か高き波がくれど

(도레다케 츠요키 카제후케도 하루카 타카키 나미가 쿠레도)

아무리 강한 바람이 불어도 저 멀리 높게 파도가 쳐도

僕らの燃ゆる御霊は 挫けなどしない

(보쿠라노 모유루 미타마와 쿠지케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타오르는 혼은 꺾이지 않는다


僕らの沸る決意は 揺らぎなどしない

(보쿠라노 타기루 케츠이와 유라기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치밀어 오르는 결의는 흔들리지 않는다

 

 

 

 

RADWIMPS에서 6월 6일 발매한 신곡 , 히노마루 (일장기) 

 

 


무슨 군가인가 싶을정도의 미친 가사. 해외에서도 논란이 되자 결국 사과문 씀.




"나는 우리가 역사속에서 무슨 일이 한건지 잘 알고있다. 

그러나 이러한 역사적 사실이 우리가 조국과 국기에 대한 사랑을 표현할 수 없게 하는가?

 일본은 나의 하나뿐인 모국이며 나는 국기를 사랑한다."



사과문?



8월에 내한공연 함.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15,224 (18.9%)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13 07-30
186256 남자가 월급 300받으면 받는 대접 12:48
186255 청바지 리폼 댓글1 12:42
186254 요즘 열도 중학생들의 고백법 12:39
186253 어느 아버지가 돌아가신 뒤 서재에서 나온 사진;;; 12:36
186252 10대 메이크업 톡방 12:30
186251 아이유 서울콘 전석에 방석이 깔린이유... 12:27
186250 아버지는 투명인간 12:23
186249 인종차별 당하던 한국인 유학생 구한 의인 06:05
186248 오리 쓰담쓰담.gif 06:02
186247 인간을 만든 신, 인간이 만든 신 05:59
186246 멍청하면 도둑질도 못함.... 05:56
186245 여자도 군대 보내라는 여론 정말 불쾌 하네요 댓글10 05:53
186244 평생 공부만 했던 학자가 암 선고 받고 쓴 글 05:52
186243 한국인의 완벽함이 부러운 외국인들 댓글2 05:50
186242 버거킹 알바 누나 썰 05:49
186241 달라진 얼굴 때문에 많이 울었다는 여자연예인 댓글2 05:47
186240 누나 있는 애들이 인기 많음 댓글2 05:46
186239 임창정 소주한잔 저작권료 05:44
186238 여군 ㅈ같았던 썰.navy 댓글3 05:43
186237 부동산 시장 상황 댓글1 05:41
186236 귀귀의 명언 05:40
186235 ‘인천 중학생 추락사’ 경찰 “가해자 패딩, 피해자 것 확인” 댓글5 05:38
186234 양현석이 아쉬워 하는 YG가 놓친 인재 댓글1 05:37
186233 씁쓸한 종점 여행 댓글1 05:35
186232 침착맨...뜻밖의 사상검증.jpg 0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