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시녀 사야카가 말하는 매춘의 순기능

77c89d17d40f6cbd8ca86966fc11953b.jpg

"창녀는 몸을 팔지 사랑을 나누지 않는 반면, 보통 여성은 사랑을 하고 인생의 파트너를 원한다.

그러므로 성을 쉽게 사고 파는 사회일수록 허무한 매춘보다 순수한 사랑의 가치는 더욱 빛을 발한다."


'스스로가 남성과 연애하고 결혼할 때 창녀와 같은 물질적인 가치로 남성을 고르지 않는다면, 그리고 사랑, 이해, 배려라는 정서적 유대감을 가지고 있는 여성이라면 굳이 (매춘의 합법화를) 반대할 이유가 없다.'


'반대로 이 사회에 사랑이 실종되었다면 여자는 매춘을 기를 쓰고 반대해야 한다. 왜냐하면 창녀와 경쟁해야 하기 때문이다.'


Author

Lv.70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547,522 (62.9%)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다리벌리는 재주밖에 없는 것들이 남자하나 물어서 평생 뜯어먹고싶으니까 매춘에 반대하지
ㅈㄹ
딱 여권없다는 스시녀 생각같다ㅋㅋ
똑같은 얘기를 남자의 가치관에 초점을 맞춰 바라보면 어떨까.

남자가 여자를 사랑을 나누고 동반자로 바라보는 나라는 매춘에 대해 여자들이 발악할이유가없다.
반면 남자가 여자를 성욕도구로 바라보는 나라는 여자들이 매춘에 대해 발광할수밖에없다. 여자가 매춘녀와 경쟁해야하기 때문이다.

존나 빙시같은 이런글을 뭐가 멋있다고 올리는거지ㅋㅋㅋ
ㅇㅇ
딱 봐도 이 댓글 쓴놈 평생 진짜 사랑같은건 받아본 적 없네 ㅋㅋㅋㅋㅋ
잉?? "ㅈㄹ"은 사야카를 비꼬는 건대요?
사야카;; 이상함. 불쌍하기도 하고. 성을 돈 주고 사고 파는 행위 자체가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행동이라서 비판하는 건데, 여자들은 남자한테 기생해서 밖에 살아갈 수없다는 생각이 깊숙히 박혀잇어서 그런듯;;
남자 건 여자 건 자신감이 있어야지.. 자신의 연인이 나의 XX을 노려서 나와 만나준다. 라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굉장히 불쌍한 거예요. 이용당한다고 생각되어지면 도망가세요!!
도덕이라함은 "사회의 구성원들이 양심, 사회적 여론, 관습 따위에 비추어 스스로 마땅히 지켜야 할 행동 준칙이나 규범의 총체" (네xx 사전 발췌) 입니다.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행동이라 지칭하시는건 지금 사회적 관념에 의한 것이지 선하다, 악하다고 판단할 순 없습니다. 예를들면 조선시대에는 여자는 "여필종부, 삼종지도, 현모양처"가 도덕의 기준이였고 몇십년전만 하더라도 혼전순결을 지키지 않는 여자는 불순하다고 여겼죠. 지금은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는 거의 당연하다 시피하고 오히려 혼전순결을 지키는 사람이 문제있는것처럼 다뤄지죠. 성에 대한 관점은 변화하고 있습니다. 저 여성분은 성과 사랑을 개별로 나눌 수도 있다고 생각하는 관점을 가지고 있는 것이구요
 게다가 일본과 호주등의 나라등은 성매매가 합법인 나라입니다. 우리의 관점에서만 바라보고 비도덕적이라는 표현은 옳지않죠. 저는 관점의 차이와 성 문화의 변화과정으로 해석되어질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전 만화 생각나네 오빠 차 뭐야? 응 오빠 차는 포르~~ 이때 여자의 다리가 벌어진다 이때 남자가 말을 이어가며 테~~ 여자의 다리는 다시 닫히고 ㅋㅋ
아니 뭔 개소리를 이렇게 휘황찬란한척 해놨지
사랑이 없어지는데 매춘녀랑 경쟁을 왜해? ㅋㅋ
사랑해서 ㅅㅅ하는 문화 자체가 없어지면
그때는 무조건 매춘인거다 ㅂㅅ들아
음..설득력있다
뭔 개소리야.
번호 제목 날짜
유머북 이용안내 (2017-08-31 댓글등록 오류 수정) 댓글21 07-07
149592 집사로서 이럴때마다 가슴찢어짐 20:57
149591 아동복지공익인데 센터아이가 나 그려줌 20:55
149590 업소녀랑 싸워서 돈뜯은 편돌이.jpg 20:51
149589 평생 다니던 치과가 어린이 치과로 된 야갤러 20:49
149588 요즘 불법 웹툰 사이트 근황.jpg 20:45
149587 혐한도 쉴드 포기한 자국 컨텐츠 JPG 20:42
149586 입장 금지령 받은 남편.......jpg 20:38
149585 남친이랑 둘이 있다가 들켰어요.JPG 20:36
149584 대학교 원룸촌 분리수거 실태..JPG 20:32
149583 시빌워 보면서 가장 소름끼쳤던 부분 댓글1 20:30
149582 러시아가서 답정너 질문 하는 이경규와 강호동 20:25
149581 주인 지켜려 독사에 물리고도 활짝 웃어 보인 댕댕이 댓글1 20:23
149580 전우용이 생각하는 "종전"의 의미.jpg 19:54
149579 처음보는 여자애랑 서로 햄버거 먹여준 썰. 19:52
149578 일이 넘 어려워서 운 공익 19:48
149577 역대 최연소 자연인을 만난 윤택.jpg 19:39
149576 페미전사 유병재 근황.jpg 19:37
149575 연기를 해도 그딴걸 했냐며 엄마한테 욕먹은 배우.jpg 댓글2 19:33
149574 옷다벗고 건대 뛰어다니기 초당 10만원 야갤 반응...jpg 19:30
149573 전지적 강아지 시점.jpg 19:26
149572 5년 전 한국에서 유행했던 춤 19:24
149571 골 때리는 편의점 점장님 댓글1 19:22
149570 설현 근황 댓글2 16:55
149569 악플 매크로에 당했다는 허지웅 16:53
149568 SM의 이상한 내부거래 1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