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반대'한 모친 살해 후 빨래통에 숨긴 아들 [기사]

3542386795_bSc62tjH_2019020500314_0.jpg

5일 전북 익산경찰서는 어머니를 목 졸라 살해하고 빨랫감 사이에 시신을 숨긴 혐의로 A(39)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설 연휴 첫날인 지난 2일 오전 7시쯤 익산시의 한 아파트에서 어머니(66)를 목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범행 이후 빨랫감을 담는 플라스틱 통에 어머니의 시신을 숨겼다. 누군가 빨래통을 열어도 범행이 발각되지 않도록, 어머니의 옷을 벗겨 시신 위에 덮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A씨의 범행은 같은날 어머니와 연락이 닿지 않던 A씨의 동생이 경찰에 가출신고를 하면서 드러났다. 실종 수사에 나선 경찰은 A씨의 가방에 남은 혈흔 등을 수상하게 여겼다. 경찰이 추궁하자 A씨는 "어머니가 인근 마트에 장을 보러 나선 뒤 보지 못했다"고 변명하다가 결국 범행 사실을 자백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중국인 여성과 혼인신고를 했으나, 이를 두고 어머니와 다퉜다"며 "말다툼 중 홧김에 일을 벌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어머니를 살해한 만큼 죄질이 좋지 않고, 진술을 번복하며 범행을 숨기려 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http://m.chosun.com/news/article.amp.html?sname=news&contid=2019020500316

조선일보

Author

Lv.81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723,584 (68.1%)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Close
미친새끼야...하...어머님 사시면 얼마나 더 살겠냐....
진짜 에휴...
돌았노
아휴.. 진짜 병신중에 병신새끼. . .
번호 제목 날짜
필독 공지사항 (2018-08-13 어그로성글 댓글 차단) 댓글20 07-30
16860 20대 고독사 여성 유품 정리후기.jpg 댓글2 08-21
16859 당신의 이웃 일 수도 있는 30살 33살 댓글2 08-18
16858 (혐주의) 신을 뛰어넘은 기적의 의사 .jpg 댓글2 08-18
16857 범행도구 산뒤'치맥파티'.gif 댓글3 08-16
16856 [초스압] 2010년 범고래 습격사건.jpg 댓글2 08-16
16855 구글 지도에서 모자이크 처리 된 집 댓글1 08-16
16854 아나콘다따위 개처바르는 진짜 거대한 악마의 뱀 댓글1 08-14
16853 파주 전기톱 살인사건.jpg 댓글2 08-14
16852 공포의 버뮤다 삼각지대! 08-13
16851 기생충에 감염된 달팽이 댓글1 08-13
16850 BC 11세기 고대 문명 대멸망기의 미스테리 08-11
16849 731부대 모성애 실험 댓글6 08-11
16848 중국이 전세계 바이러스와 DNA 수집하는 이유(feat.한국인) 08-09
16847 키스하다가 남녀커플 사망.gif 08-09
16846 부산 해양대학교 맨홀 남성시체 사건 .jpg 08-08
16845 독일.. 또 터진 묻지마살인 .jpg 댓글2 08-05
16844 트럭과 트럭 사이 사망사고.gif 08-02
16843 일본, 일제치하의 위안부사진 댓글8 07-31
16842 억울한 인사사고.gif 07-31
16841 개XX 日本, 필리핀인 100,000 명 대학살 07-31
16840 일본이 한국인들에게 저지른 끔찍한 만행 07-30
16839 FBI의 장기매매 조직 습격 07-27
16838 [혐주의] 머리와 다리가 물그릇에…이번엔 고양이 '토막살해' 댓글3 07-27
16837 극혐)춤추다 목이 꺽임 댓글5 07-25
16836 (잔인) 쿠엔틴 타란티노 영화 사운드 모음 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