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신이 썩어가는 과정을 그린 불화

구상도(九相圖)

일본 불교에서 간헐적으로 그리는 불화중 하나.

사람이 죽으면 시신을 들에 방치하여 들짐승으로 하여금 쪼아 먹도록 하는 풍장(風葬)을 지낼 때,

이 과정을 9단계로 나눠서 그리는 그림이다.

 

1.jpg

1. 신사상(新死相)

시체가 갓 죽어서 눕혀진 모습. 

 

2.jpg

2. 방창상(肪脹相)

시체가 죽은 뒤, 시간이 지나면 내장과 혈관에 가스가 차고 온 몸이 부풀어 오른다.

가스가 많은 경우, 이때 복부가 폭발하기도 한다. 

 

3.jpg

3. 혈도상(血塗相)

시체의 부패가 활성화 되기 시작하면, 시체의 내장, 지방, 혈액이 체내의 높은 온도에 녹아서

구멍으로 지방이 흘러 나온다.

(인간의 시신은 가스화 진행시 화학 작용에 의해 40 ~ 50도의 고온을 발산한다.) 

 

4.jpg

4. 방란상(肪亂相)

살속의 모든 피하조직이 녹아서 흘러나온다. 

 

5.jpg

5. 방란상(肪亂相)

살갗이 녹아 흘러내리기 시작한다. 

 

6.jpg

6. 청어상(靑瘀相)

부패를 마친 시체는 전신이 검고 푸르게 물든다. 

 

7.jpg

7. 담식상(噉食相)

남은 살가죽과 썩어 문드러진 내장을 들짐승과 날짐승이 뜯어먹는다. 

 

8.jpg

8. 골련상(骨連相)

이제 살가죽은 하나도 남지 않고, 오직 뼈만 남아서 백골의 모습으로 남게된다. 

 

9.jpg

9. 골산상(骨散相)

뼈도 더이상 온전하지 않고, 산산히 흩어지거나 땅에 동화된다.

 

구상도는 크게 9단계로 구분되나 분류에 따라 조금씩 달라서

신사상 앞에 살아 고인의 생전의 모습을 그린 생전상(生前相) 넣거나

골산상 뒤에 시신을 수습하여 무덤을 만든 그림인 고분상(古墳相)을 넣는 경우도 있으며

(고분상과 골산상을 합쳐서 하나의 그림으로 보는 경우도 있다.)

위의 그림처럼 방란상을 두 개로 나누어 그리는 경우처럼 다양한 방식이 존재한다.

 

그림이 그려진 시대의 승려는 대부분 남성이었기에

구상도에 그려진 시신은 번뇌의 대상이었던 여성이 많았다.

 

구상도의 소재로 사용된 인물 중에 가장 유명한 이는

52대 사가(嵯峨) 덴노의 정실이었던 단린황후(檀林皇后)가 있다.

독실한 불교 신자였던 단린황후는 살아있던 사람도 죽고 나면 아무것도 아니게 된다는

가르침을 남기기 위해 자신이 죽으면 시신을 방치시키고 구상도를 그리게 하였다.

Author

Lv.78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668,842 (40.5%)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그림 그리는 사람들 코가 걱정된다;;;악취로 숨도 못셨을듯;;;;전에 일본 소설책에서 살아생전 엄청 미인이었던 황족인지 귀족인지 지체 높은 여자가 죽고난뒤 시체를 들에 방치해서 썩어가게 하는 장면이 있었는데...원래 그게 고대 일본 장례방법이었구나.......
번호 제목 날짜
유머북 이용안내 (2018-07-12 어그로성 댓글 블라인드) 댓글29 07-07
16141 테러 단체를 모방한 일본 중학생 사건 07-23
16140 세계 최악의 혐오음식 )키비악) 07-22
16139 대륙의 횡단보도 사고.gif 댓글5 07-21
16138 중국 광동성 버스 사고.gif 댓글2 07-20
16137 터널진입 사고.gif 댓글11 07-20
16136 영화 월드워Z 비하인드 스토리 댓글1 07-19
16135 트럭의 사각지대.gif 댓글3 07-19
16134 제주도 여행때 찍은 사진에서 정체모를 소녀의 얼굴이... 댓글2 07-18
16133 사형선고 받은 90년생 살인범 댓글5 07-18
16132 혐)독일 함부르크역에서 1살 딸 참수하고 전처를 살해한 무슬림 난민 댓글1 07-13
16131 소름 돋는 누나 댓글8 07-11
16130 공포만화 무당의 눈 댓글1 07-11
16129 히틀러와 나치당의 정권장악 - 극단적인 사상이 사회를 삼키는 과정 댓글1 07-11
16128 강호 무림의 세계 댓글1 07-11
16127 컨저링 속 인형 실화 댓글5 07-10
16126 롯데월드 혜성특급 괴담 댓글1 07-10
16125 독사 블랙맘바가 엄청 위험한 이유 댓글2 07-10
16124 갓본의 연쇄살인 댓글9 07-09
16123 필리핀의 기독교 축제 댓글2 07-09
16122 일본에서 충격적인 사건 일어남 댓글2 07-08
열람중 시신이 썩어가는 과정을 그린 불화 댓글1 07-06
16120 헬스맨의 살인... 댓글5 07-06
16119 1982년 월드컵에 잉글랜드 훌리건들이 한짓 댓글1 07-06
16118 '그래서 여자만 죽인다 23명' 도서관 인근서 발견된 괴쪽지 댓글1 07-03
16117 데스티네이션 실사판 댓글1 0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