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러코스터 타다가 눈알 빠진 美 남성


롤러코스터 타다가 눈알 빠진 美 남성

미국의 한 남성이 놀이동산에서 롤러코스터를 타다 눈알이 빠지는 끔찍한 사고를 당했다고 주장해 충격을 주고 있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최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익명의 52세 남성은 지난 7월 31일 미국 유니버설올랜도리조트에 있는 일명 '쌍둥이 롤러코스터'를 타는 도중 눈알이 빠졌고, 끝내 이를 찾지 못했다.

1999년에 지어진 유니버설올랜도리조트의 '쌍둥이 롤러코스터'는 최고 시속 96.5㎞에 달하며 이 리조트의 명물로 인기를 끌었다.

리조트 측은 지난 10년간 이 롤러코스터로 인한 사고가 10건에 불과하다고 밝혔지만, 이 남성은 소송을 제기하며 자신처럼 알려지지 않은 피해자가 많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남성의 변호사가 밝힌 자료에 따르면 지난 8월 푸에르토리코에서 온 19세 관광객 역시 롤러코스터를 타다 어떤 이물질에 고속으로 부딪혀 눈을 잃었고, 오하이오주에 사는 존 윌슨이라는 남성 역시 팔과 다리, 얼굴 등에 심각한 상처를 입었다.

리조트 측은 결국 롤러코스터의 운행을 중단하겠다고 밝혔지만 이미 사고 소식이 알려지면서 놀이기구 안전에 대한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고 있다고 데일리메일은 전했다.




Author

Lv.61 Level admin 유북지기  최고관리자
425,258 (86.6%)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번호 제목 날짜
유머북 이용안내 (2015-07-11) 댓글16 07-07
12399 14년간 웃는 것도 못 했던 소녀의 끔찍한 얼굴 08:48
12398 멕시코 아메리칸 스쿨에서 한 학생이 총기난사후 자살 08:18
12397 개 때문에 버스에 치여 사망한 남성 08:06
12396 역의 화장실에 버려져 있던 태아 08:03
12395 폭죽을 가지고 놀다가 손 안에서 폭발시켜버린 소년 08:00
12394 쓰레기 처리시설의 대형 기기에 붙어 사망한 미화원 07:51
12393 애완견을 소주로 만들어버린 택시기사 07:30
12392 교통사고를 당해 얼굴 절반이 날아간 오토바이 운전자 07:27
12391 트럭과 충돌해서 전멸한 가족 07:24
12390 아프리카에서 행한 충격적인 흑마술의식 07:12
12389 오토바이 사고, 핼멧써도 사망해버린 것 07:09
12388 인간이 느끼는 공포의 종류 06:54
12387 대구살인사건 여자친구 부모님 살해후 강간 06:51
12386 여시언냐의 충격적인 브라질리언 왁싱후기 06:45
12385 언데드 물고기 06:36
12384 정신나간 엄마를 만나 끔찍하게 살해당한 아들 06:21
12383 두개골이 없는 생후 8개월의 여자아이 06:09
12382 오토바이 사고로 다리가 이상한 방향으로 굽어버렸다. 06:06
12381 공포의 싱크홀 02-20
12380 고양이 로드킬 02-20
12379 혐오) 캐네디 부검사진 02-20
12378 음주운전 피해자 02-20
12377 19세기 독일에 나타났던 정체불명의 소년 카스파 하우저 02-20
12376 시리아 비스킷파는 소년. 댓글2 02-20
12375 사실이건 거짓이건 싸이코패스 댓글3 02-20
12374 코끼리 목걸이가 만들어지는 과정 02-20
12373 종신형 선고받고 53년간 징역살이 했던 노인이 가석방 처분 받은 사연 02-20
12372 아메리칸식 공포개그 02-20
  •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