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 노사장 깟던 사람인데 후회가됩니다.

자기전에 지난날 일기.

 

 

한때 노사장 에게 욕 한것도 없고 그냥 비판적인 시각으로 말했을뿐인데

 

블라인드 당했던 사람인데

 

지금 생각해보면 괜히 그랬나 싶네

 

 

같은 연배이고, 서로 밥먹고 살자고 하는 세대이고...열심히 자기가 가야 할 길을 찾아서 노력하는 친구인데

 

이제서야 자기가 원하는 일을 찾았고 색깔을 찾아서 온라인 시대 노력하는 친구이자 같은 세대인데....

 

내가 왜 쥐뿔도 모르면서 태클을 걸었을까 ?

 

사실 보배드림 매니아도 아니고 그냥 시간나면 오는 주제였는데.....

 

유트브에서 모트라인을 알게 되었는데 보배 오니까 노사장 리뷰 어쩌고 저쩌고 다들 찬양하길래

사실 찬양 할줄 알앗음 ( 발음도 좋고 말도 잘하고, 재주꾼이였음 )

 

돈 잘 벌면서 순진한애들

꼬득여서 돈버는 사람 아니냐? 라고 ...말한게.... 노사장 개인에게 상처를 주지 않았나 싶었다

 

 

나도 인터넷으로 뭐 이거저거좀 사업을 하지만 노사장 처럼 공개적으로 나를 밝히고

제품을 선전하고 홍보를 해서, 누가 좀 까면 얼마나 상처를 받을까 상상을 해봤다.

당당하게 내 자신을 밝힐수 있을까?? 노사장 처럼 저렇게 시간을 내서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찾은 사람에게

비판할 자격이 있나?

 

나는 꿈도 못꾸는 스포츠 카를 리뷰를 해주는데...( 물론 나는 스포츠카는 전혀 관심 없는 EQ900오너에정자라.)

 

 

최근에 노사장 리뷰를 보며 겉으로는 쿨해도 의기소침한 뭔가를 발견했다....

문득 내가 생각없이 쌍욕은 안했지만 비아냥 뉘앙스 글썼던 예전에 했던 일이 너무 미안해 졌다.

" 나 말고 또 그런사람이 비아냥 태클이 있나보네....이런....."

 

리뷰에서 오사장이 차량 평가를 하며 상당히 까면서도 머뭇머뭇 하는게 느껴졋다.

노사장만의 스타일이 있고 그만의 아이덴티가 있는데 많이 약해졌다. 안쓰럽다 느낌이 들었다.

 

요즘 경제도 힘들고 다 들 밥먹고 살기 바쁘고 힘든데 노사장 리뷰를 보며 뭐 그게 진리든 아니든 걍 재미로

보며 스트레스 해소하며 욕드립도 시원시원하고, 친구끼리 이야기 하는 느낌이 좋다.

 

난 노사장을 보면서 참 아까운 인재다....이런 사람이 종편에 한 방송 프로그램을 맞던지..

카톡쇼인가? 요즘도 하나요? 뭐 그런 비슷한 방송을 하면서, 리뷰도 하고......

 

아니 게임 아프리카 방송 하는애들 조회수 몇만 넘어가고 그러면 월 1억씩 번다는데

노사장은 그런쪽으로 안하시나?

모트라인 리뷰 중간에 광고를 끝까지 보면, 수입이 좀 생긴다고 들어서..........

어제 부터 유투브 광고 모트라인 꺼는 끝까지 봄니다.

 

뭐 이런거 대놓고 좀 말을 하고 홍보를 하세요

그만 한 노력이면 돈도 좀 벌어도 됩니다.

 

같은 연배로서 젊었을때 영업 무지하게 잘했을거라 생각합니다. 예전에 영업사원이였다면서요?

영업사원은 뭘 해도 성공합니다. 저도 자동차 영업은 아니지만 대학병원 찾아 다니면서

연대 이대 숙대 다니면서 물건팔고 화학약품 팔고 사인받고 영업사원이였습니다.

물론 듣보잡 지잡 학교 출신 주제에, 매출은 항상 1위를 해서 그런지 영업사원 10년 해서 그런지 몰라도

 

사업을 해서 어느정도 자리잡아 EQ900 오너정도 될 위치까지 오게 되네요.

노사장 정도면 페라리 몰고도 남은데

꿈이 큰거 보니. 좀 더 벌어도 되겟다는 생각이고 앞으로 상처주거나 까지 않으려고 합니다

쌍스럽게 깐적은 없고 돈 잘 벌면서 돈 없다고 그런다 식으로 비아냥 해서 미안할 뿐입니다.

돈 잘벌면 좋지 뭐 그것도 능력이고 자기 업인데, 내가 왜 비아냥 하는지........너무 미안해요.

 

시시콜콜한 댓글들 일일히 답변해주며 상처받지말고, 그냥 무시하세요

저도 제 상품 9천명중에 9천명이 매우 좋아요~ 해도 100명정도가 악플을 달면 상처 받습니다.

 

보배드림과 노사장 잘 모를때

 뭣도 모르고 비판질 사과 드리고

40대 힘내고 꿈이 무궁무진한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쫄지 말고 리뷰 하시길 바랍니다.

 

옷을 화려하게 입지 않아도 연애인 처럼 뭔가 옷빨이

잘 어울리고, 대충 입어도 자세가 나오는 모습을 보고

이양반 케이블에서 곧 보게 될거 같은 느낌이 듭니다.

 

이만 줄입니다.

 

 

 

Author

Lv.1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설이
https://팔2ddr.com/<<--야덩 바로보기 손빨래 -팔을 8로 바꾸세요,
번호 분류 제목 날짜
13441 임창정의 자식 교육 댓글6 02-18
13440 SM6 계약 파기 했습니다... 보충설명 댓글6 02-18
13439 현대기아가 인터넷으로 죽도록 까이는 이유 댓글5 02-18
13438 지금까지 200억을 기부한 연예인 댓글3 02-18
열람중 예전 노사장 깟던 사람인데 후회가됩니다. 댓글3 02-18
13436 160218 블랙박스로 본세상 댓글2 02-18
13435 세상에서 가장 큰 비행기...내년 테스트 비행 댓글2 02-18
13434 재규어 F-타입 SVR 댓글2 02-18
13433 독일인데 무슨 차죠? 댓글2 02-18
13432 360° cockpit view | SWISS Airbus .. 댓글2 02-18
13431 [튜닝] Wald 메르세데스-AMG GT 블랙 바이슨 에디션 댓글3 02-18
13430 [튜닝] RENNtech 메르세데스-AMG GT S 댓글2 02-18
13429 네 그차입니다 댓글2 02-18
13428 롤스로이스 팬텀 EWB 댓글2 02-18
13427 기아 쏘울 페리 시작하나보네요(최초 스파이샷) 댓글2 02-18
13426 2017 벤틀리 플라잉스퍼 V8 S 댓글1 02-18
13425 짜장면먹다추격 끝에 잡은 음주운전 커플- 댓글2 02-18
13424 숲속에서 11일 만에 발견된 소녀 댓글1 02-18
13423 사회를 건강하게 만드는 것 댓글1 02-18
13422 아덴만의 영웅 이국종 교수 댓글1 02-18
13421 ★운전자완전공감할영상]] 개념없는 여대생의 무모한 무단횡단. 02-18
13420 아반떼나 쏘나타lf 가 뒷좌석이 좁았다면. 02-18
13419 사드 X도 모르는 대변인 02-18
13418 집에오다 취객 사망사고 목격 할뻔 했네요(블박있음) 02-18
13417 <실제상황>오빠 오늘 우리집 아무도 없어 02-18
13416 상가 앞 불법주차의 최후(?) 02-18